본문 바로가기

넋두리

우리 엄마 등(燈) 달겠지



우리 엄마 등(燈) 달겠지.


사바세계에서 맨날 죄만 짓고 사는
자식놈.
오늘도 무사히
만사 형통하라고
손금을 닳으면서
빌고 있겠지


부처가 뭔지
빈다고 되겠냐만은


살면서 다만
지나는 놈 괜히
시비 걸지 말고
마누라 자식
간수 잘 하고

오는 복 차지 말고



어미 살점 뜯어서
강건 무탈하고
지 어미 죽거들랑
묏자리나 잊지 말고


그저 그저
액은 물러가고
호사로 편히 살라고
정성으로 빌고 있겠지


손금 닳도록 빌고 빌고 있을거야




2009. 5. 2 부처님 오신날 빌어 生佛인 엄마전에..









관세음보살 보문품 -영인스님독경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