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구별 가족의 글

북한산

 

 

예 전에

소리님 유로아시아님 상두님 함께 다녀 온

북한산 대남문 코스를 다녀 왔습니다

왕복 약 10 Km 로 다소 짧지만 운동 삼아서..^.^

사진은 많이 못 찍었습니다.

 

예 전 생각이 나더군요

유로아시아님의 허스키하고 털털한 목소리와

늘 다정 다감하게 챙겨 주시는 소리 님

상두 총각은 장가를 갔는지..

모든 분 안부가 궁금하더군요..^.^

 

 

오후에는 큰 딸 아이 부부가 온다고 하여

아침 일찍 서둘러서 출발을 하였습니다

 

 

 

송추 방면에서 대남문으로 오르는 코스

식당 주차장에 차를 세우면 3천원 입니다

(북한산 주차장 보다 50 % 정도 절약..ㅋㅋ) 

 

 

저 멀리 노적봉이 보입니다

노적봉의 모습은 늘 넉넉해 보입니다

보는  높이와 각도에 따라 다양한 모습을 보여 줍니다

 

 

 

 

 

 

아침 일찍 서둘러서 온 덕분에

호젓한 산행을 즐겨 봅니다

 

 

단풍은 이미 제 역활을 다 하고..

 

단풍나무 옆 나무의 푸른색 잎이

색을 잃어 버린 단풍과 대조적으로 보입니다

 

 

 

 

안내문이 읽어 보니

나름 관리소의 보존에 대한 성의가 보입니다 ^^

 

올 봄에는 못 본 건축물 입니다

설명은 하단 사진설명을 참조하세요

 

 

 

 

 

바위에 왠 구멍을..?

지나치다가 궁금증에..ㅋㅋ

 

억새풀도 이제 떠날 채비를 합니다

 

대남문 도착

 

 

 

 

 

 

올 봄에 찍은 사진입니다..ㅋㅋ

 

 

 

하산하면서..

 

 

 

 

 

 

혼자서 내려 오는 길

 

다음에는 여럿이서 다녀야지...

생각을 했습니다(속으로..ㅋㅋ)

 

하산 후에

여럿이서 적당히 마신 술에 취해서

수다도 풀어놓고

 

내가 누군가에게 어떻게 비쳐질까..하는 고민도 털어버리고

적당히 정신줄도 놓아 보려 합니다 (^.^)

넉넉한 마음을 나눌 수 있는 친구들과 함께

 

 

 

 

 

 

북한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