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 이야기

세계에서 가장 키가 큰 나무의 높이는?

반응형


지금부터 9년 전만 하여도 하늘로 가장 높이 솟아 있는 나무는 캘리포니아의 훔볼트 레드우드 주립공원(Humboldt Redwoods State Park)에 있는 것으로  스트래더스피어 자이언트(Stratosphere Giant)라는 이름을 갖고 있습니다. 이 나무의 높이는 369 feet, 대략 112.5m정도입니다.

아래에 있는 나무가 바로 그 나무인데 세계적인 환경사진작가인 제임스 발로그(James Balog)가 찍은 사진입니다.
나무에 올라가 있는 파란샤츠의 남자가 눈에 뜨이네요.
나무의 높이와 같은 고도로 올라 가면서 여러장의 사진을 찍어서 붙여 만든 것입니다.

나무에 올라가 있는 사람과 나무를 비교하여 보니 나무가 얼마나 크고 높은지 짐작이 갑니다.
아래 사진은 위의  스트래더스피어 자이언트(Stratosphere Giant)나무에서 주인공 나무만 잘라 내어 조금 키운 사진입니다.



4년 뒤 이보다 10 feet나 더 키가 큰 나무가 발견 되었는데 바로 하이퍼리언(Hyperion)이라는 이름을 가진 거목입니다. 바로 아래에 있는 사진이 그 주인공 나무입니다. 수종은 아메리카 삼나무로서 나이는 600살이 넘었다네요. 이 나무의 이름인 하이퍼리언(Hyperion)이란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태양의 아버지 이름 이지요.

이 나무의 높이는 379 feet 4 inches로서 115.6m 정도 됩니다. 캘리포니아 북부 유레카(Eureka) 인근에 있는 레드우드 국립공원(Redwood National Park) 내에 있습니다. 아마추어 하이커인 크리스 애트킨스(Chris Atkins)와 마이클 테일러(Michael Taylor)에 의하여 발견 되었는데 이 나무 옆에도 이와 비슷한 높이의 거목들이 자라고 있는데 헬리오스(Helios 114.7m)라는 나무와 이카루스(Icarus 113.1m)라는 거목으로서 각각 세계 2위와 3위 높이의 기록을 갖게 되었습니다.

이전에 타이틀을 가지고 있던 스트래더스피어 자이언트(Stratosphere Giant)는 졸지에 3위가 될것 같습니다.
아래 나무가 현재 하늘과 가장 맞닿아 있는 세계에서 가장 키가 큰 나무인 하이퍼리언(Hyperion)의 모습입니다.
이 사진은 내셔널지오그래픽에서 일하는 전문사진작가인 마이클 니컬스(Michael Nichols)가 찍은 것입니다. 84컷의 사진을 조합 한 것이라 하네요.
참고로 이런 나무는 뿌리에서 흡수한 물을 꼭대기의 이파리까지 끌어 올리는데 무려 24일이나 소요된다고 합니다.




 

반응형


Calendar
«   2024/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