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가 올해(2012) '우리 마을 녹색길'아라는 공모를 통해 전국 45개 장소(총 547.5㎞)를 선정했습니다. 우리마을 녹색길’은 지역의 역사문화와 아름다운 자연이 어우러진 친환경적 보행자 중심의 길로서, 약칭 ‘녹색길’이라고 부르게 됩니다.
우리마을 녹색길 조성사업은 2011년부터 시작되어 현재 80개 녹색길 총 974km가 조성되어 있습니다. 2012년도 우리마을 녹색길 공모에는 총 113개 장소가 접수되어 이중 현지실사와 민간전문가의 최종심사를 거쳐 최종 45개 장소(총 547.5km)를 선정한 것입니다.

유형별로는 다음과 같이 되어 있습니다.(아래 표에서 맨 오른쪽에 유형 표시)

▪ 수변공간 활용형 : 강, 바다, 호수 등 수변 생태자원(수변 명소등)을 활용한 길
▪ 명상‧사색형 : 건강과 사색을 주제로 한 호젓한 오솔길 또는 숲길
▪ 지역공간 체험형 : 지역내 역사 문화관광자원(유적지,왕릉, 정자 등)을 연계한 길
▪ 도심문화 생활형 : 도심지내 산책로, 공원 및 문화거리 등과 연결한 길.



 순서         녹 색 길  이 름                   지                                                  역      거  리  유형
   1   천가동 갈맷길 부산시 강서구 천가동(가덕도)
‘천가동’이라는 地名에 부산 앞 바다의 갈매기 길을 상징하여 붙인 이름
   18.7 km  수변
   2   십오굽이 달맞이길 및 삼포길 부산시 해운대 중동, 송정동
해운대 일원을 순환하는 ‘십오굽이 달맞이 길’과 ‘삼포길’ *삼포길 : 해운대에서 송정으로 넘어가는 해안가에 위치한 포구(미포, 청사포, 구덕포)
   7.8 km  도심
   3   걷고싶은 가람 낙조길 부산시 북구 금곡동    6.0 km  수변
   4   앞산 카페마을 녹색길 대구시 남구 대명동 현충로, 대명남로    10.0 km  도심
   5   쌍용 녹색길 대구시 달서구 신당동, 대곡동
대구 달서구의 와룡산과 청룡산을 연결하는 길
   18.0 km  수변
   6   왕동저수지 고향길 광주시 광산구 본량동, 임곡동    10.2 km  수변
   7   세종~유성 올레길 대전시 유성구 안산동, 반석동, 죽동    10.0 km  도심
   8   갑천누리길 대전시 서구 기성동    10.0 km  수변
   9   울산 어울길 울산시 중구,남구,동구    48.0 km  명상
  10   영남알프스 둘레길 울산시 울주군 산남면, 상북면, 언양읍    46.0 km  명상
  11   학성 역사체험 탐방로 울산시 중구 학성동
임진‧정유재란의 역사가 살아있는 장소를 탐방하는 길
* 학성 : 임진왜란 당시 왜군이 점령하고 있던 성(城)
   6.0 km  지역
  12   바람새 길 경기도 평택시 고덕면 궁1리    6.0 km  도심
  13   남양주 슬로푸드길 경기도 남양주시 조안면 진중리, 송촌리
유기농 간장, 고추장, 두부 등 지역 대표 음식을 맛보며 걷는 길
   10.0 km  수변
  14   율곡 탐방로

경기도 파주시 파평면 율곡리
율곡선생의 고산구곡가를 모티브로 하여 율곡선생의 사상과 이야기를 접할 수 있는 명상·사색의 길

   3.8 km  명상
  15   매화마을 역사문화 탐방길 강원도 평창군 평창읍 응암리
임진왜란 당시 평창군수 권두문 장군이 왜군과 전투를 벌였던 응암리(鷹巖里) 매화마을을 탐방하는 길 * 매화마을 : 매(鷹) 때문에 화(火)를 입은 마을
   5.0 km  지역
  16   개야강변 에움 녹색길 강원도 홍천군 서면 개야리
홍천군 개야리의 강변을 따라 돌아가는 길 * 에움 : 에워서 돌아감(사방을 빙 두른다)
   9.0 km  수변
  17   천년고찰의 숨결 녹색길 강원도 철원군 동송읍 오덕리    4.3 km  지역
  18   우암산 걷기길 충북 청주시 상당구 우암동    12.0 km  도심
  19   충주호 종댕이길 충북 충주시 안림동
충주호 조망하며 종댕이산(현, 심항산) 둘레를 걷는 길
* 종댕이 : 평강 전씨(氏)들이 세거하면서 사당을 세웠는데, 그 사당 이름을 종당(宗堂)이라 불렀고 후에 종댕이로 변함
   6.2 km  수변
  20   느림보 강물길 충북 단양군 단양읍 도담리    29.6 km  수변
  21   비채길 충북 음성군 원남면 상당리, 하당리
비움(心)과 채움(氣)의 길
   11.0 km  지역
  22   천년의 숲길 충남 아산시 송악면 마곡리, 유곡리, 궁평리    22.8 km  지역
  23   금성산 술래길 충남 금산군 금성면    13.2 km  지역
  24   아라메길 충남 서산시 대산읍, 팔봉면
바다와 산을 아우르며 걸는 길 * 아라 : 바다의 고유어, 메 : 산의 우리말
   16.0 km  명상
  25   지천생태탐방 녹색길 충남 청양군 청양읍 읍내리    15.8 km  수변
·····················  지구별에서 추억 만들기  http://duga.tistory.com  ·····················
  26   도란도란 시나브로길 전북 전주시 완산구 동서학동, 남고동
벗과 함께 ‘도란도란’ 이야기 나누며 걷다가 역사와 문화에 조금씩 동화가 되어가는 길
   7.8 km  도심
  27   백제가요 정읍사 오솔길 전북 정읍시 내장상동 내장호
백제가요인 ‘정읍사’를 주제로 정읍사공원에서 내장산까지 가는 오솔길
   6.0 km  지역
  28   건강·힐링녹색길 전북 완주군 구이면 모악산내 운암골    12.0 km  명상
  29   금강 맘 새김길 전북 무주군 무주읍 내도리, 읍내리
어린시절 금강을 따라 학교에 다니던 길을 걸으며 그 시절 동심으로 되돌아가는 길
   6.9 km  수변
  30   왕인 문화체험길 전남 영암군 군서면 월곡리, 서구림리    6.0 km  지역
  31   정남진 천지인 둘레길 전남 장흥군 장흥읍 예양리
“하늘 아래 내가 있고, 탐진강을 바라보며 길을 걷고 있는 내가 있다”는 의미
* 정남진 : 국토의 正南쪽 장흥군을 의미함
   15.0 km  지역
  32   섬진강 둘레길 전남 곡성군 오곡면, 죽곡면, 목사동면    15.0 km  수변
  33   활성산성 편백숲 보부상길 전남 보성군 보성읍 회천면    6.0 km  명상
  34   몰래길 경북 청도군 풍각면 성곡리, 수월리    18.0 km  명상
  35   신성계곡 녹색길 경북 청송군 파천면 덕천리    6.9 km  명상
  36   보현산 하늘길 경북 영천시 화북면 정각리, 입석리
보현산 천문대를 중심으로 전국 최고의 청정하늘을 보며 걷는 길
   33.0 km  명상
  37   양산천愛 자연그대路 경북 문경시 가은읍 왕능리
양산천 주변의 때 묻지 않은 자연 그대로의 길
   7.5 km  수변
  38   낙동 다락논 녹색길 경북 상주시 낙동면 용포리, 수정리    7.0 km  명상
  39   황강 둘레길 경남 합천군 합천읍 합천리    7.7 km  수변
  40   충무공 이순신 만나러 가는길 경남 거제시 옥포동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첫 승전지가 옥포임을 알리고 충무공의 호국의지를 되새기는 길
   8.5 km  지역
  41   감악산 해맞이길 경남 거창군 남상면, 신원면    4.0 km  명상
  42   걷고싶은 테마로드 경남 밀양시 내일동    5.0 km  수변
  43   역사문화 부잣길 경남 의령군 정곡면    15.8 km  수변
  44   사려니로 가는 곶자왈 숲길 제주도 서귀포시 남원읍 한남리
사려니오름으로 가는 중에 나무, 덩굴식물 등이 우거진 숲길
* 사려니 : ‘실 따위를 흩어지지 않게 동그랗게 포개어 감다’는 의미의 제주어 ‘ᄉᆞ려니’에서 유래
* 곶자왈 : 나무, 덩굴식물, 암석 등이 뒤섞여 수풀처럼 어수선하게 된 곳을 일컫는 제주도 방언
   4.0 km  명상
  45   2012 세계자연보전총회(WCC)
  친환경 방문객 지원시설 조성
제주도  기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2.13 10:22 dasci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름 어느정도는 다녀 왔겠지 하고..체크해보니..
    휴 !!
    딱 한군데.. 섬진강 둘레길 뿐이네요 ^.^
    그나마 후배 손에 이끌려서 다녀온 곳입니다.
    이외로 경기도 지역은 별로 없네요...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2.13 1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통상적으로 알고 있는 곳들과 약간의 차이가 나는 것 같습니다.
      요즘 이런저런 걷기길이 완전 홍수가 터졌습니다.
      맘 같아서는 차 싹 다 없애고
      개나리 봇짐에 타박타박 걸어다니는 시대로 되돌아 갔으면 합니다..^^

  2. 2012.02.13 11:57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행이 두어군데는 실제 걸어 보고 또 아직 걸어 보지는 못하였지만 몇군데는 그나마 머리속으로
    그 코스가 짐작이 되는 곳이 있어서 한결 반갑습니다.
    추위로 마냥 움추리게 많들던 겨울이 서서히 물러가는 낌새가 보이니
    더욱 유혹이 가는 것 같습니다.
    엊그제도 식구와 이야기 끝에 이제 여행은 여러군데 욕심을 내지 말고
    아주 천천히 보고 몸으로 느끼는 길을 떠나자 하였는데 잘 될런지 모르겠습니다.
    그런데 이렇게 갈곳은 많이 눈에 들어 오고 자주는 못 떠나니
    얼마나 걸어 볼런지 의문입니다.
    여행도 아주 팔팔할때 자주 다녀야 되는데 목구멍이 포도청이라.......에~~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2.13 14: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형님 옳은 말씀이십니다.
      실적위주의 여행보다도 실속위주의 여행을 다니시는 것이
      휠씬 오래 남아지는 것 같습니다.
      옛날 제가 처와 한바탕 싸우고
      향이와 차를 타고 경주인근의 유적지를 다니며
      재미있게 설명을 하여 준 일이 있는데
      지금도 향이가 그걸 기억하고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
      아마 여행을 좋아하게 된 계기가 된 것 같구요.
      야행을 떠나기 전에 요모조모 사전 공부를 해 보는 것도
      여행 못잖게 재미있고 설레는 일인것 같습니다..^^

  3. 2012.02.13 16:20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부러 시간을 내어 방문하고 체험한 길은없는것같구요..
    그저 군시절 이곳저곳 행군하며 지난길은 몇있는것같습니다. ^^;;
    돌아댕기고픈 맘 굴뚝같으나 저도 창파님처럼 목구멍이 포도청이라....에헴...ㅋㅋ^^*
    저곳중의 하나근처에 고향을 가지고 있는 사람은 행복하겠다 생각을 해봅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2.14 1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이들이 어릴때 손잡고 자주 데리고 다니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우리나라 시대풍조가 아이들 중학교 고등학교에서는 부모와 같이 지낼 시간이 너무 없고 또 그렇게 되지도 않는것 같습니다.
      하마님께서도 새차 길도 드일겸 새 봄에는 온 가족분들과 소풍 자주 다니시길 바래 드립니다..^^

  4. 2012.02.13 20:28 lsj2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우중 회장님 세계는 넓고 할일은 많다를 빗대서 하던 말에
    세계는 넓고 팔 곳은 많다 ?
    시간은 많고 돈은 없다 ??
    돈은 있는데 힘이 모자란다 ???

    참 가볼 곳도 많고 가봐야 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 얼른 -
    친한 친구와도 여행은 떠나봐야 그친구의 속마음을 알 수 있는데...
    좋은 친구들과 몇년이 걸릴지라도 걸어볼 계획입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2.14 1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요즘 동창회 같은 자리에서 친구들이라도 만나면
      그 중 몇 넘은 얼굴이 푸석푸석하고
      또 한두명은 술을 끊었니 담배를 끊었니 하며
      골골 거리고 있습니다.
      친한 친구도 젊을때 만나야 같이 어울려
      전국팔도 다니고 할 것 같네요..^^

prev | 1 | ··· | 1895 | 1896 | 1897 | 1898 | 1899 | 1900 | 1901 | 1902 | 1903 | ··· | 2636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보기( 열림 - 닫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