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도 꾸준히 돌아 다니는데..

두가님 산행사진과 비교를 하니..

제 산행 사진이 너무 부실하여 한 동안 안 올렸습니다..^^

 

어제는 관악산을 오르다가 ..

너무 많은 등산객들로 혼잡해서 목적지를 변경하여 삼성산행을 하고 왔습니다.


 

 

 

아직도 많은 분들께서 스틱을 뒤로 휘젓듯이 위험하게 다니시고..

좁은 등산로에서 나란히 걸으시고..

좀 쉴만한 공간에서는 음주는 좋지만(정상이 아닌 지역)..

주변을 의식 안하고 고성방가에 음담패설이...정말 듣기 싫습니다. 

제가 그닥 까칠한 성격이 아닌데.. ㅋ

 

무너미 고개 갈림길에서 방향을 오른 쪽으로 삼성산 호젓한 등산로로 올랐습니다.

고개를 숙이거나, 무성한 풀을 헤치고 오르기를 30 여 분..

손등이 따가워서 보니.. 피가 납니다(엄살..ㅋ)

 

갑자기 등산로가 좁아지더니..

큰 바위가 길을 막아섭니다... 휴 ~~

 

 

바위를 자세히 보니.. 소나무가..

올 가뭄으로 솔잎이 많이 상 했지만.. 꿋꿋하게 잘 자라기를..

 

 

 

이제 겨우 등산로 흔적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김포공항으로 가는 비앙기들....

유심히 보니 2-3 분 마다 지나갑니다.

 

 

저 멀리 관악산도 보이고...

 

 

이제 제대로 된 등산로에 들어 섭니다.  휴 ~~

 

 

 

 

 

 

위험한 칼바위... 오래 전 친구와 저 곳에서 추락을 할 뻔..ㅋ

 

 

 

 

어 ?    오랜만에 왔다고 하지만 .. 철계단이 생겼습니다.

아쉬운 마음입니다...  위험한 구간에 설치는 환영을 하지만..

고층빌딩 계단을 오르는것도 아니고... 산행의 의미가 뭔지...?

  

 

 

 

이 곳도 밧줄을 잡고 오르던 구간인데...

 

 

 

 

바위를 잡고 낑낑 올라도 재미있던 구간이... 모두 다 사라졌습니다.

 

 

 

너무 아쉬운 마음입니다.

몸이 불편하신 분들이나... 

사고가 많은 구간에 계단 설치는 환영을 하지만,

온 산이 계단이라는 느낌을 줄 정도는 아니였음 합니다.

제 바람일 뿐 입니다 ~^^

 

 

 

태그 :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10.04 14:57 신고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구별 이곳을 보면 저만 제일 게으르고 운동부족 저질체력인것 같습니다.
    사진만 봐도 험한곳으로 보이는데 쏭빠님은 그래도 꾸준히 산행을 하시는데...
    저는 이핑계 저핑계 이제는 날이 하두 더워서 미루기 까지했습니다.....
    그런데 이렇게 댓글이라도 올리려면 산행은 못하더라도
    동네 논뚝길이라도 걸어야 겠기에 얼마전부터 다시 걷고 있습니다..ㅠㅠ
    산행 중간중간 사진도 찍으시느라 쏭빠님 수고도 많이 하셨을 것 같구요.
    제가 좋아하는 비행기 사진도 오늘은 있고
    또 볼때마다 가슴이 이상해지는 태극기사진까지......
    오늘도 삼성산이 어디뫼인지 이것 하나는 알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쏭하아빠 2018.10.04 15: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요즘 너무 게을러져서 저 스스로 생각해도 문제입니다 ^^
      산행 시 경치가 좋은 곳에서는 배낭에서 카메라를 꺼내서 찍곤 했는데.. 요즘은 귀찮아서 그냥 지나치게 됩니다.
      올 가을 부터는 그런 게으름은 접고 열씸히 산행도 하고 산진도 찍겠습니다 ~^^

  2. 2018.10.04 22:56 신고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을이라 산행객들이 많이 붐빌 시기가 되었습니다.
    이맘때쯤이면 음주산행도 많아지고 산행안전사고도 늘어나는 시기라 각자 주의가 필요한듯 합니다.
    근교산행으로 붐비는 코스를 가다보면 아무래도 내 맘 같지 않게 이런저런 언잖은 장면들을 보게 됩니다.
    저도 딱 이런 모습을 싫어 합니다.ㅎ
    삼성산도 익은 가을에 오르면 참 좋을 것 같습니다.
    바위들과 단풍은 뗄래야 뗄 수 없는 가을 이미지이니까요.
    정겨운 산행일기 잘 보았습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쏭하아빠 2018.10.05 0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서울 근교 산은 붐비는 건 이해를 하지만 떠들면서 다니는 건 자제를 했음 하는 마음입니다.
      그 날도 어김없이 헬기가 뜨더군요.
      좀 힘은 들었지만 등산객이 잘 안다니는 코스로 다녀왔습니다.
      갈 수록 계단이 늘어나니 산행 재미가 반감이 되는게 아쉬운 마음입니다.
      올 가을에는 단풍산행을 제대로 즐기려고 합니다~^^

  3. 2018.10.05 06:10 신고 에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악산 이나 삼성산 가 본지가 한 참 된 것 같습니다.
    사진에서 보이듯이 저 놈의 계단들이 은제부터 갑자기 맨들어 지더니
    온 나라의 산꼭대기 오르는데는 다 저 모냥입니다.
    어느 업자인지는 몰러도 신설공사는 물론 보수공사로 억수로 재미 좀 보겠지만....ㅜㅜ
    새빨간 단풍을 보니 좀 있으믄 온 산이 단풍으로 뒤 덮힐 듯.....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쏭하아빠 2018.10.05 08: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계단을 내려 오면서 .. 업자분이 고생은 했지만, 두둑하게 벌었구만..그런 생각을 했습니다 ^^
      쿵쾅거리는 계단 밟는 소리도 싫지만 무릎 충격도 심해서 가능하면 돌아서 다닙니다.
      올 가을에는 부지런히 동문 산악회 단풍산행에도 다니려고 합니다.

  4. 2018.10.05 10:11 신고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저보다 하루먼저 다녀오셨네요. 저는 어제 선호맘과 다녀왔습니다.
    늘 다니던 코스로 말이죵. 위험한 칼바위능선은 얼신도 안합니다. 예전 근무지에서 하도 험한걸 많이 봐서요....
    비가 오질않아 메말라있는 계곡이 조금 안쓰러웠는데 오늘은 아침부터 부슬부슬 비가 오네요.
    어제는 산들바람이 얼굴을 간지럽히며 좋은 산행여건이었습니다. 땀도 금세 말랐구요.
    내려와서 시원한 막걸리에 도토리묵으로 한잔 했답니다. 뭐 그맛에 산가는거 아니겠습니까?^^*
    비가 그치고 나면 더욱 가을이 깊어질것같습니다. 즐거운 하루되셔여~~;)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쏭하아빠 2018.10.05 12: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처음에는 연주대를 목표로 올라가는데..
      좁은 등산로에서 나란히 걷고...
      너무 혼잡해서 무너미 고개에서 삼성산으로 올랐습니다..^^
      그 날도 또 헬기가 떴습니다..
      요즘 산행 하기 정말 좋은 계절입니다.
      선호 맘 님께...안부 전해 주십시요 ~~^.^

prev | 1 | ··· | 35 | 36 | 37 | 38 | 39 | 40 | 41 | 42 | 43 | ··· | 2196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보기( 열림 - 닫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