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을 빛낸 100명의 위인들



1. 

아름다운 이 땅에 금수강산에 단군 할아버지가 터 잡으시고
홍익인간 뜻으로 나라 세우니 대대손손 훌륭한 인물도 많아
고구려 세운 동명왕 백제 온조왕 알에서 나온 혁거세
만주 벌판 달려라 광개토대왕 신라 장군 이사부
백결선생 떡 방아 삼천 궁녀 의자왕
황산벌의 계백 맞서 싸운 관창 역사는 흐른다


2. 

말 목 자른 김유신 통일 문무왕 원효대사 해골물 혜초 천축국
바다의 왕자 장보고 발해 대조영 귀주대첩 강감찬 서희 거란족
무단 정치 정중부 화포 최무선 죽림칠현 김부식
지눌국사 조계종 의천 천태종 대마도 정벌 이종무
일편단심 정몽주 목화씨는 문익점
해동공자 최충 삼국유사 일연 역사는 흐른다


3. 

황금을 보기를 돌같이 하라 최영 장군의 말씀 받들자
황희 정승 맹사성 과학 장영실 신숙주와 한명회 역사는 안다
십만 양병 이율곡 주리 이퇴계 신사임당 오죽헌
잘 싸운다 곽재우 조헌 김시민 나라 구한 이순신
태정태세문단세 사육신과 생육신
몸 바쳐서 논개 행주 치마 권율 역사는 흐른다


4. 

번쩍번쩍 홍길동 의적 임꺽정 대쪽 같은 삼학사 어사 박문수
삼년 공부 한석봉 단원 풍속도 방랑 시인 김삿갓 지도 김정호
영조대왕 신문고 정조 규장각 목민심서 정약용
녹두장군 전봉준 순교 김대건 서화가무 황진이
못 살겠다 홍경래 삼일천하 김옥균
안중근은 애국 이완용은 매국 역사는 흐른다


5. 

별헤는 밤 윤동주 종두 지석영 삼십삼인 손병희
만세 만세 유관순 도산 안창호 어린이날 방정환
이수일과 심순애 장군의 아들 김두한
날자꾸나 이상 황소 그림 중섭 역사는 흐른다








조만간 가사습득을 제대로 해서 전곡을 멋지게 완창(?)하는 모습으로 다시 찾아 뵙겠습니다.
하부지, 하무니, 삼툔, 누나, 언니.. 
고마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06.04 09:16 신고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쏭하아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르는 분들은 쌍둥이로 착각을 하실 듯 합니다..^^
    아쉽게도 제 컴에는 스피커가 없어서 동영상만 감상을 합니다.
    파마 헤어 스타일과 삐삐 머리 스타일 형제 사진을 보니 너무 귀엽네요...
    저도 8월 말에 할배가 되는 날을 손꼽아서 기다려 봅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06.04 1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처음 보는 분들은 거의 쌍둥이로 생각한답니다.
      보통 아이들보다 너무너무 개구장이라 지네 부모들이 여간 고생이 아닙니다.
      큰얘가 유치원에서 배운 노래인데 가사가 위낙 길어 아직 완창이 되지 않는데 다음에 잘 부르게 되면 다시 소개하겠습니다.ㅎ
      쏭빠님의 기다림이 저의 기다림같이 느껴 집니다..^^

  2. 2018.06.04 17:34 신고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리 들어도 제가 듣기엔...
    "만두 벌판 달려라 번~개토 대왕~~♪♪♪♪"ㅋ ㅋ
    이거 뭐 개그콘서트에서 웃기는 거는 저리가라입니다...
    혼자 보기 아까워 일을 하고 있는 집사람도 불러서 두번 세번 봅니다.
    지율이가 그래도 자존심에 혼자 완창을 하려는데
    옆에서 가르켜 준다고 끼어드는 형아가 거치장스러워 내치는 모습도 아주 재미있습니다...
    외출을 하였다가 집에 들어와 tv를 켜니 어느 방송에서
    오래전에 인간극장으로 방송을 한 듯한 프로로 제목이.
    "겹쌍둥이 과외하기"라는 프로로 9살 여자 쌍둥이와 6살 이란성 쌍둥이를 키우는 과정이더군요.
    38살 엄마와 아빠 70순에 할아버지 할머니가 등장을 하는데
    젊은부모와 연세가 있으신 조부모님 모두 훌륭하고 정말 멋진 가족들이였습니다.
    그렇기에 정말 이쁘게 자라는 겹쌍둥이를 보면서...
    아 너희들은 좋은시절에 좋은 부모 좋은 조부모님을 만나서 정말 부럽구나 하는 생각을 하였더랬습니다.
    담이 지율이 너희들도 역시 마찬가지로 좋은부모와 좋은 조부모님을 만났으니
    그얼마나 잘 자라겠느냐 하는 생각도 들구요.....
    저 재롱에 박장대소를 하면서도 또 대견해 할 아우님네 온 가족 모습이 보이는 듯합니다.
    며칠후에는 휘상이와 준상이에 재롱잔치도 기대해도 될 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06.04 18: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몇일전부터 담이가 유치원에서 배워 흥얼거리더니 지율이가 몇소절 따라배워 이러고 있습니다.
      둘 다 떼거지에다 개구장이 짓을 얼마나 하는지 TV는 벌써 박살냈구요.
      지네 집에는 온 집이 지들에 맞춰 꾸며져 있지만 우리집에 오면 가지고 놀게 많아 눈이 따라 다니기 바쁩니디.
      다음에 더 잘 부르게 되면 형님집에도 한번가서 브라더스리싸이틀을 한번 개최 하겠습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06.08 1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번개토대왕으로 확실히 들립니다..ㅎㅎ

  3. 2018.06.04 21:45 신고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하하 녀석들 엄청 귀엽습니다.^^*
    저도 창파님처럼 몇번을 보고 듣습니다. 담이와 지율이는 누가 형제 아니랄까봐
    정말 쌍둥이 처럼 닮았네요. 볼때마다 훌쩍훌쩍 커진느낌입니다.
    손주들의 재롱에 두가님과 형수님께서 너무 행복해 하실것같습니다.
    그런데 볼때마다 느끼는건데요.. 두녀석의 모습에서 두가님의 모습이 많이 보여집니다.^^*
    앞으로도 흐뭇한 동영상 자주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담이와 지율이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합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06.05 06: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쁘게 봐 주셔서 고맙습니다.하마님.
      근데 저 닮으믄 안됩니다.
      클 납니더..ㅎ
      담에 지구별가족들 앞에서 리싸이틀 함 하게 연습 좀 시켜야겠습니다.
      비가 부슬부슬 내리는 산꼭대기는 지금 억수로 춥습니다.

  4. 2018.06.05 11:22 신고 에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누가 형제 아니랄깨비......
    그나저나 지율이 율동은 울 휘상이랑 어쩜 이리 똑같은지...허리반동 딴스!
    요 며칠 피만 틀리지 형제같았던 칭구가 갑작스레 하늘 나라로 가는 바람에 그저 멍멍한 상태였는데
    오늘 담이와 지율이 브라더스의 노래, 춤으로 다시 전 상태로 온 것 같습니다.
    아무리 어렵거나 힘들어도 손주들만 보믄 그저 미소가 지어지는데..... 이런 직통藥은 없는 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06.05 15: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애들은 거의 모두 커 가는 과정이 비슷한 것 같습니다.
      스트레스 심한 날에는 일부러 애들 데리고 오라고 합니다.
      애들 정신없이 뛰고 놀고 장난치는거 보면서 하루 잊어 버리구요.
      형제처럼 지내시던 친구분이 떠나셨으니 상심이 정말 크시겠습니다.
      만나고 헤어짐은 하늘의 이치이니 지구별 추억 만드신 후 또 어느별에서 반갑게 해후 하시겠지요.
      에디형님집의 브라더스 쿵짝이 여기까지 들리는듯 합니다.

prev | 1 | ··· | 32 | 33 | 34 | 35 | 36 | 37 | 38 | 39 | 40 | ··· | 2116 | next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보기( 열림 클릭)●

[닫힘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