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앞산에 있는 비파산 전망대에서 내려다본 대구 야경입니다.
대구에는 고층빌딩이 많지 않고 특별하게 눈에 띄는 불빛은 없으나 전체적인 야경은 말 그대로 불야성, 끝내주는 경관입니다.
앞산 여러 곳에서 대구 야경을 즐길 수 있으나 지난해 세계육상선수권대회를 맞아 설치한 비파산 전망대가 그 중 가장 조망하기 좋은 장소일 것 같습니다.
대덕문화전당에 주차하면 되고 아래 지도에서 체육공원까지 올라 안일사코스를 택하시면 약 1시간 20여 분 소요되고 길이 아주 좋습니다. 체육공원에서 왼쪽 코스를 선택하여 바로 오르면 상부에 약간 위험한 바위 코스가 있으나 겨울철 외에는 그리 위험하지 않습니다. 이곳으로 오르면 40~50분 소요 됩니다. 요즘같이 겨울철에는 지팡이나 아이젠을 지참하고 가는 것이 좋고 반드시 후랫시, 또는 헤드랜턴 필수입니다.
낮에 보는 대구의 경관과는 천지 차이로 보여지는 야경, 일상의 스트레스를 한 방에 날리는 멋진 대구야경 한번 구경하여 보십시오.



흔히 젊은이들이 '시내(市內)'라고 포현하는 대구 중심가를 기준으로 본 풍경


대구 앞산과 비파산 지도


대구의 랜드마크인 우방타워, 전 겁이 나서 이곳에 못 올라 갑니다..ㅋㅋ
우방랜드가 이랜드에 인수되어 이 탑의 이름이 83타워로 바꿨습니다. 83타워란 높이가 83층 높이와 같다고 하여(250m) 붙여 졌다고 하네요. 좀 촌스런 발상..ㅎ


좀 더 가까이..


더 당겨 봤습니다.


시내..


곱창을 구워 파는 술집들이 떼로 몰려있어 밤이면 주당들이 몰리는 서부정류장 인근이 우선 눈에 들어 옵니다.


대구에서 방구깨나 낀다는 이들이 살고 있는 수성동 방향


- 아래 사진은 눈으로 보여지는 전체적인 야경을 좌측부터 우측으로 분활하여 촬영한 것입니다.


월배, 화원 성서방향


달서지역방향


서구, 시내 좌측방향


대구 중심가 방향


수성구 방향


위 사진을 붙여 봤습니다. 카메라를 한곳에 놓고 돌려 촬영 한것이라 접지점이 딱 맞아 떨어지지 않습니다.


아래 전체사진을 크게보기 - 이곳클릭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1.09 11:18 신고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의 야경도 서울 남산에서 보는 서울의 야경만큼이나 아름답습니다.
    마치 금가루와 보석을 깔아놓은듯 보여집니다. 이상하리 만큼 대구라는 도시는 가보질못했던것 같습니다.
    그저 자동차나 기차타고 지나가는 정도였네요. 언젠가 기회되면 대구의 야경을 구경한후 곱창에 소주한잔 해야겠습니다.
    물론 두가님께서 동행해주신다면 더 바랄게 없겠죠..ㅎㅎ^^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1.09 15: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이것 저것 본 야경 중에서 대구 야경도 그런대로 멋진 구경꺼리가 될 것 같습니다.
      지난 번에도 몇번 야간에 앞산에 올라 봤는데 이처럼 탁 트인 자리에서 감상을 하지 못해서인지
      좋은 줄 몰랐는데 이곳에서는 전망이 아주 좋았습니다.
      대구 함 오시소.
      확 뿌러지게 한턱 쏘겠습니다..
      연락 주시면 시장과 서장 에스코트 하라고 내 보내겠습니다..^^

  2. 2012.01.09 11:31 신고 dasci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구구 !
    하마님께 일등을 ..아쉽게..드렸습니다.ㅋㅋ
    대구는 처음 5살때 가본 기억이 뚜렷하게 기억이 납니다(천재 아닙니다..ㅋㅋ)
    큰 형님 손에 이끌려 간 과수원에서 떨어진 사과를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지금도 생생합니다.
    우방타워만 눈에 들어옵니다.ㅋㅋ
    근데 아쉽네요..낮에 본 비파산도 보고 싶은데..
    나중에 꼭 올려 주셔요..
    창파님 !
    두가님께 꼭 압력을 부탁 드립니다. ^.^
    좋은 월요일 !
    부르릉 힘차게 시동을 걸어봅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1.09 15: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이구마...
      dasci님께서는 어지간한 외국 나들이보다 더 먼곳이
      대구인것 같습니다.
      이젠 과수원도 없고 대구 능금도 옛말입니다.
      그냥 전국에서 가장 별볼일 없는 ..
      대기업 하나도 없는 꺼꾸로 가는 도시입니다.
      비파산에 낮에 올라 대구시내를 조망하는 것은 매우
      우울할 것 같습니다.
      그나마 모든것이 감춰진 밤에 보니 나은데
      낮에는 정말 별로 볼것이 없지 않나 생각됩니다.
      그래도 dasci님과 형님께서 겁박을 하시니
      다음에 낮 사진과 같이 비교하여 함 올려 드리겠습니다..^^

  3. 2012.01.09 11:33 신고 Favicon of http://boribab.tistory.com BlogIcon 오자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멋지네요...
    이렇게 보니 대구시내도 세계 유명 도시만큼 멋지네요~~

  4. 2012.01.09 12:35 신고 곶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아래에....내가 사는곳도 보이고....직장도 보이네요... 멋진 사진이라서 캡쳐해두어야 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5. 2012.01.09 12:35 신고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 야... 이런 야경 구경을 다 하는 군요.
    대구를 자주 가니 이런 저런 구경을 다 한줄 아는데 이런 야경을 볼수 있는 곳이
    있는 줄은 오늘 처음 알었습니다.
    dasci님의 말씀. "낮에 본 비파산" 저도 많이 공감을 하고 있습니다...
    대구 막창 골목은 술도 못 먹는 제가 음주 단속의 추억에 웃음이 나오는 곳이기도 하구요..ㅎㅎ
    지도를 보니 범어동 아이들 집을 가려면 지나는 앞산 순환로 쪽이네요...
    밤이면 먹자 골목이나 수성못 정도만 자주 다니게 하는 대구의 아이에게 이젠
    제가 길나잡이 해서 따뜻한 봄에 꼭 올라 구경 해 봐야 되겠습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1.09 16: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대구 막창과 곱창은 서부정류장 옆과 안지랭이라는 곳,
      그리고 복현동이 유명합니다.
      이거이가 옛날에는 하이타이로 씻는다고 하여 한때
      뒷속에 불편하였는데 요즘은 다시 바람이 불어 대구 명물입니다.
      저는 친구랑 복현동에 자주 가는 편입니다.
      젊은이들이 가장 많은 곳이지만
      좀 깔끔한 편입니다.
      비파산 낮의 경관은 다음에 꼭 올려 드리겠습니다.
      이전에 직장에서는 수성못 옆 먹자골목도 자주 다녔는데
      지 주머니 돈으로 먹기엔 가격이 좀 부담스러운 곳입니다.
      언제 밤나들이로 대구에 들리시면 이곳 앞산 야경을 강력 추천 합니다.
      연락 주시면 맨발로 달려 가겠습니다..^^


  6. 2012.01.09 15:09 신고 lsj2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야경 잘보았습니다.
    좀더 좋은 그림을 보여주시려고 추운 밤에 산행하시어 작품을 올려주시고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1.09 16: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가까운 곳이라 아내와 몇번 가 봤던 곳인데 이 코스로는 이제 세번밖에 안 가본 곳입니다.
      우연히 아내와 이번 겨울에 올랐다가 대구 야경에 놀라고
      그 뒤 카메라 가지고 가야지 하고 벼루다가
      이번에 찍어 봤답니다..^^

  7. 2012.01.10 04:19 신고 에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이 또 며칠만에 들어오게 됐습니다. 두가님^*^
    저도 대구는 요사이 가 볼 기회가 적어 못가고있으나
    전엔 비산동, 성서, 서문시장 ... 엄청 댕겼었습니다.
    당시 대구는 물론 나라 전체가 섬유수출로 먹고 살던 시대였는데 대구부잣님들 참 많았더랬습니다.
    그 양반들과 오토바이 골목의 갈비찜(요즘은 찜갈비+양은그릇이지만 그땐 갈비찜+양은밥통),
    그리고 시내 大百옆골목의 이름은 까먹었지만 그 유명한 복매운탕(서울式과 달리 콩나물 따로 건져 무치고 궁물,건데기 따로式),
    그리고 까먹었지만 무슨..광장 로타리근처의 '고디국'(호남지방에선 다슬기탕, 충청도에선 올갱이국,서울에선 고동이라는...)과
    울나라 부페식 기사식당의 원조인 대구 어느 개천가의 그 유명한 기사식당.. 등
    - - - - - - - - - - -
    어휴 .... 생각만 해도 침이 꼴깍 넘어갑니데이~~
    구미는 가끔 가도 대구엔 최근 갈 기회가 거의 없어 못가봤는데 야경도 보고 두가님도 뵐겸 한번 가야겠습니다. 올해안에!
    다른 분들과 같이 가게 되면 더더욱 좋고요^*^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1.10 1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 이거이 에디님 글을 뵈오니 여러가지 추억이나 기억들이 주마등으로 스쳐 갑니다.
      제 나오바리가 대구백화점 쪽이 아니라 자주 다니지는 않았지만
      학교다닐때 그곳 교동에 가끔 들려 미군바지 검게 물들인거 사입고 좋아라 한 추억이 있습니다.
      대구는 음식들이 좀 지저분한거이가 특징인데
      이전에는 따로국밥이 유명하였구요.
      고디탕은 말씀하신 지역이 아무래도 7호광장 부근 같습니다.
      그 인근에 합천이 고향인 분이 차린 오리지널 고디탕 집이 있는데
      제 단골이었더랬습니다.
      섬유도시 대구가 제일모직과 제일합섬 떠나고
      이제는 잔치레기 업체들만 남아서 인력난으로 허덕이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좀 더 부가가치가 높은 특산쪽이나 산자쪽 제품을 개발하여
      어느날 또 다시 세계속의 섬유 도시가 되길 바래 봅니다..^^

  8. 2012.01.21 03:10 신고 퍼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를 마지막으로 가본 것이 저는 ... 87년 대구에 친척이 사는 (그 애 외가가 상주라서... 외삼촌이나 이모가 대구에 사셨죠)
    같은 과 친한 친구와 다른 친구들과의 여행이었죠..

    앞산이라 해서 "이름이 앞산이야? 앞에 있는 산이라 앞산이고 이름을 따로 없고?" 제가 물었죠.
    그애와 별로 나이 차 안나던 그애 막내이모가 당시 다니던 경북대안에서 사진도 담고 그 학교앞에서 오뎅도 먹었어요.
    긴 가래떡을 오뎅처럼 꼬지에 꽂아 오뎅국물에 주는 걸 쌀오뎅이라 하더군요 ..
    아~ 먹고 싶어라...

    그 때 담은 사진이 생각나면서....
    참 오래전 얘기와 장면이네요. ^^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1.21 1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퍼비님 반갑습니다.
      이곳은 오늘부터 설 연휴라 명절 대이동이 시작 되었는데
      피비님 계신 홍콩에도 아마 축제분위기가 가득하여
      더욱 고향생각이 그리우실것 같습니다.
      우리나라 바다 이름이 동해, 서해라 항상 일본이나 중국한테 시빗거리를 만드는데
      이곳 대구도 앞에 있는 산을 앞산이라 하여 헷갈리기도 합니다.
      언제 날 잡아 대구 함 오시면 제가 모시고 다니면서
      꼬치오뎅하고 쌀오뎅하고 막창하고 순대하고 떢볶이하고 소머리국밥하고 찹살막걸리하고 .. 모두 사 드리겠습니다.
      제인양하고 같이 꼭 한번 오셔요.
      설 잘 쉬시고
      늘 건강하시길 빕니다..^^

  9. 2012.01.22 03:36 신고 퍼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고... 말만 들어도 군침이,,

    쌀오뎅과 떡볶이 순대가 가장 땅깁니다 .

    설 평안히 보내세요. 사모님 많이 도와드리시구요^^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1.25 1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형제들끼리 밤새 고스톱, 낑가묵기, 포커에 훌라에..
      할 줄도 모르는 이상한 노름들로 밤새 기십만원 잃고 ..
      술만 잔뜩 마셔서 우리집 마누라는 어디서 뭘 했는지 도저히 생각이 나지 않습니다..ㅎㅎ

  10. 2012.03.31 01:25 신고 아자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구의 아름다운 야경 잘 보았읍니다. 정말 감사드리고요.............
    그런데 문맥이 좀 이상하군요.......
    대구의 앞에 있는 큰 산 전체가 본이름이 비파산입니다.
    대구 사람들은 앞산이라고 하고 청도사람들은 뒷산이라고 하는 산의 본 이름이 비파산입니다.
    저의 좁은 소견을 말 해 보겠읍니다.
    한 오십년 전에 대구의 전도를 보았는데 분명 최고봉이 비파산이라고 된 것을 본듯 합니다.
    그리고 대구의 남부 지역에 있는 몇 몇 학교에서는 교가에 비파산의 정기를 받는다고들 합니다.
    참고로 능인학교의 교가를 확인 해 보시면 알 것 같습니다.
    그리고 문경세재에 가면 박물관에 영남지방이 표기 된 고문서가 전시 되어 있는데.....................
    大丘 琵琶山 군위 公山..............로 표기된 것을 본듯합니다.
    대구의 앞산 청도의 뒷산이라 하지마시고................
    대구의 명산 이름을 바로 부릅시다...............비파산이라고요..........^^*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3.31 11: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자계님 고맙습니다.
      근데 대구의 앞산지명에 대하여 조금 착각을 하고 계신것 같습니다.
      대구 앞산은 뒷산 앞산 할때의 그 앞산이 아니고 고유명사의 앞산입니다.
      앞산공원이 생기고 여러이름으로 불리워 지던 산 이름을 1975년부터 대구시에서 앞산이라고 통일하여 부르게 된 산 이름입니다.
      이는 국립지리원의 한국지명요람에 나와 있는 내용입니다.

      앞산의 유래는
      경상감영공원의 '안산(案山)'이란 말이 앞산으로 바뀌었다는 설과
      대구의 앞쪽에 있는 산이라는 뜻으로 불리던 것이 고유명사로 굳어졌다는 설 등 이 있지만,
      원래 ‘앞산’은 ‘남산(南山)`이란 의미로 옛날에는 ‘남(南)’의 뜻이 ‘앞 남’ 이었다고 하는 것이 정론입니다.
      즉 앞에 있는 산이 남산이자 앞산인 것입니다.
      애국가의 남산도 앞산을 의미하는 것은 알고 계시리라 생각됩니다.

      앞산에 대한 기록은
      통일신라 시대 최치원의 자료에는 앞산을 불산(佛山)으로 표기하였고
      조선시대에 편찬된 각종 지지(地誌)와 지도에는 대구부의 남쪽에 성불산(成佛山)이라고 거의 표기를 하여
      앞산의 본래 이름을 성불산으로 기록하고 있는 곳이 많습니다.
      이 성불산이란 지명을 나타내는 고 자료는 아주 많습니다.
      한번 확인하여 보시면 알 수 있습니다.

      그 다음 비파산에 대한 내용인데
      이건 일본넘들 강점기 이후에 불리워 지던 이름입니다.
      일본 넘들이 지어 낸것인지 다른 이름으로 생겨 난 것인지는 모르지만
      이 후 성불산 대신에 비슬산, 대덕산, 비파산, 등 여러 이름으로 불리워 진 것입니다.

      따라서 앞산은 지금 대구시민들이 모두 알고 있는 대구 남쪽에 있는 산 이름이고
      이 앞산이란 표기는 뒷산 앞산의 개념이 아닌
      고유명사의 산 이름 앞산을 뜻하는 것입니다.

      말씀하신 비파산은 일제 강점기 이후에 등장하는 산 이름이구요.
      제가 비파산이란 표현을 사용한 것은 위의 전망대 이름이 비파산 전망대로 되어 있어 그리 한 것입니다.
      참고가 되셧길 바랍니다.

prev | 1 | ··· | 1124 | 1125 | 1126 | 1127 | 1128 | 1129 | 1130 | 1131 | 1132 | ··· | 1813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한눈에 보기(클릭)
2016. 8월까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