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수유 하면 구례 산수유축제가 떠 오르는데 오늘 의성의 산수유마을을 가 보니 구례 못잖게 노오란 산수유가 장관을 이루고 있었습니다.

봄비가 촉촉히 내리는 주말...

의성의 산수유축제가 막 시작이 되었지만 그리 붐비지 않을 것이라는 생각으로 갔는데 예상 외로 사람들이 참 많이 찾아 왔습니다.

 

수령이 300년이 넘는 산수유나무 3만그루의 장관.

초록색 마늘밭과 함께 어우러지는 멋진 칼라매치.

'영원한 사랑(Endless love)'이라는 꽃말이 너무나 어울리는 산수유와 시골의 아늑한 풍경.

 

의성군 사곡면 화전2리와 3리.. 이곳에서는 이 마을들을 산수유마을이라 부르는데 조선 선조때 이 마을로 입향한 노덕래라는 분이 심었다고 합니다. 전국적으로 꽃 축제가 시작 되는 이때, 의성의 조용한 마을에서 벌어지는 노란 꽃 잔치를 즐겨보는 것도 멋진 봄의 추억을 만드는 일이 아닐까 하네요.

 

 

의성 산수유축제

 

기간 : 2014. 3. 28(금) ~ 4.6(일) 10일간

장소 : 의성군 사곡면 산수유길 2(산수유꽃피는마을 일원), 네비게이션 주소-사곡면 화전리 1115

 

 

 

 

 

 

 

산수유 마을을 찾아가는 시골길에서 만난 몇 곳 풍경입니다.

 

 

 

 

 

 

 

 

 

 

 

 

 

 

들판에 참 운치있는 집이 있는데(용도 불명) 전봇대와 전선이 있어 분위기가 약간 산만..

그래서 한전에 급 연락하여 뽑아 치웠습니다..

 

그러고 나니 한결 보기가 낫네요.↓

 

 

 

 

 

 

 전시만시 마늘밭입니다.

의성카몬 마늘!

 

 

 경운기 주차장이 멋집니다.

 

 

 

이제 산수유 마을에 도착..

들판을 천천히 걸어서 한바퀴 돌면 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3.30 11:58 신고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님도 보고 꽃도 보고 산수유도 따고.... ㅎㅎㅎ
    세 장승의 유쾌한 웃음에서 산수유마을이 행복해 보입니다.
    빠알간 산수유 열매는 알겠는데 저런 모양의 노란꽃이었다는건 첨 알았습니다.
    그런데 마늘과 산수유의 강력한 만남은 저 동네 요강단지를 모조리 부술것같다는 생각이....ㅋㅋㅋ^^*
    동동주와 파전 한접시가 점심식사를 막 마친 제 입가에 침을 고이게 합니다.
    즐겁고 편한 휴일 되셔여~~;)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4.04.01 07: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새로운 4월의 첫날입니다. 하마님.
      이전에는 오늘 만우절이라 하여 119에 장난전화 하는 이들이 참 많아 애를 먹었다는데 요즘은 좀 덜하다고 들었습니다.
      멋진 4월 되시고 장난전화로 고생하지 않는 날 되시길 바라면서요..

      저도 구례산수유마을은 가 봤는데 이곳은 처음입니다.
      시골동네를 둘러싸고 있는 노오란 산수유가 너무 아름다웠습니다.
      의성은 마늘로 참 유명한 곳이라 어느곳이든지 마늘이 심어져 있어 그것또한 초록빛깔로 보기가 좋았습니다.
      봄의 중간에 하마님께서도 가족분들과 예쁜 나들이 즐기시기를 바라면서요..^^

  2. 2014.03.30 19:40 신고 BlogIcon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내리는 주말에 산수유 구경을 다녀 오셨군요.
    나름 봄비 오는날의 꽃구경도 운치가 있겠구나 하는 생각입니다.
    아우님이 정체불명이라고 하니 무슨곳인가 하고 더 궁금증이 생깁니다.
    그래서 나름 추측하고 머리 짜내 생각하는 것이
    예전에 담배농사를 짓던 때 잎담배 말리던 곳이 아닐까 합니다!
    아니면 말고요........죄송!
    그런데 역시 안동근처 양반분들이 많은 곳이라
    경운기랑 농기계 주차 모습이 한결 질서가 있고 품위가 있습니다.
    요즘 왠만한 시골에서는 밭가운데도 팽겨치다시피
    방치가 된 농기계들이 즐비한데 말입니다.
    올해는 예정보다 일찍 핀 꽃 소식에 나름대로 잡아놓은
    일정에 차질이 생기는 것 같습니다.
    올해 산수유 구경은 아우님 사진으로 대신 하고
    벚꽃구경과 철쭉구경 계획이나 잘 짜봐야 되겠네요.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4.04.01 08: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역시 형님의 추리력은 대단하십니다.
      형님 말씀 듣고 보니 이층의 들판집이 틀림없이 담배 말리는 곳이라 생각되어 집니다.
      올해는 꽃도 이르게 피지만 이꽃저꽃 모든 꽃들이 동시다발적으로 피어서
      여차 어물어물 하다가는 꽃 구경 놓칠것 같습니다.
      형님께서도 일정 서두러셔서 얼른 준비 하셔야 겠습니다.
      근데 밑에 넣어신 아이템 이모티콘은 우째 넣어신 거입니껴?
      이거 저도 모르는 것인데 좀 가르쳐 주십시요.
      형님 대단하십니더..^^

  3. 2014.03.30 22:20 신고 곶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년전에 봉사활동 다녀온곳이군요~~! 동네 한가운데 마을회관도 잘 꾸며 놓았는데 주로 할매 할버지들 밖에 없더군요.., 산중턱에 요즘 보기 드문 교회종이 갖추어진 화전교회도 있습니다. 이렇게 책상에 앉아서 두가님이 보내온 사진을 감상하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ㅋ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4.04.01 08: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곶감님.
      특별한 교회가 있다는 걸 몰랐습니다.
      알았다면 한번 들려 보는 것인데요.
      봄비 보슬보슬 내리는 날..
      추억 한페이지 만들고 왔습니다..^^

  4. 2014.03.31 06:50 신고 에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도 지난주 갑자기 기온이 상승하면서
    저녁때 꽃망울만 보이던것이 다음날 아침이 되니 개나리와 벚꽃이 만발!
    어제도 모임에서 주된 주제가 꽃들이 너무 일찍들 핀건 핀거지만
    하루 아침에 이렇게 만개한 경우는 첨 봤다고 이구동성으로 썰레썰레.....
    특히 벚꽃같은 경우 20일 정도는 빨리 핀것 같습니다.
    산수유마을 들녘의 노랑과 초록색의 하모니가 아주 맘을 편하게 해줍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4.04.01 0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매화, 진달래, 산수유, 벚꽃, 목련, 개나리...등등
      봄 꽃들이 순서를 무시하고 동시다발로 모조리 피어지고 있습니다.
      이런 현상을 시골 어르신들이 세상이 뒤숭숭하여 망할라고 그러나... 하실것 같습니다.
      올해 지자체에서 준비한 꽃 축제등이 차질이 많이 생긴다고 들었습니다.
      작년에는 너무 늦게 피어 애를 먹이더니 올해는 정 반대가 되어 버렸습니다.
      새로운 4월의 봄이 되었습니다.
      너무 더워지기전에 에디형님께서도 초록빛이 들기 시작하는 시골 들녘 여행을 다녀 오시길요..^^

  5. 2014.03.31 11:10 신고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쏭이아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주말에 모든 일 다 놓아 버리고 구례에 다녀왔습니다
    매화마을은 이미 꽃이 다 떨어져서 아쉽지만 그냥 지나쳐서 왔습니다..^^
    산수유 축제는 자주 봐서 지리산 삼성궁에 다녀 왔습니다
    잘 보고갑니다~~ ^^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4.04.01 0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이구, 잘 하셨습니다. 쏭빠님.
      그동안 너무 일만 하시는 것 같아 몸과 마음이 피곤 하실터인데 너무 잘 하셨습니다.
      다시 재충전하셨으니 새 봄 신나게 달려 보입시더..
      남쪽의 매화는 진작에 다 떨어지고 이제 산수유가 노랗게 물들었으니
      매화마을에서 30분 거리인 산수유마을에 한번 들리실걸 ..하는 아쉬움이 살짝 있습니다.
      암튼 좋은 여행 잘 다녀 오셨습니다..^^

  6. 2017.04.02 18: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7. 2017.04.02 18:42 신고 euroasi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띠띠미 마을서 우리 동네 옆 사곡까지 여행합니다.
    옆에서 찍은 산수유꽃도 예쁘지만 사곡 화전마을은 원경이 제일 좋더군요...
    이제 완연한 봄날입니다.

prev | 1 | ··· | 538 | 539 | 540 | 541 | 542 | 543 | 544 | 545 | 546 | ··· | 1857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한눈에 보기(클릭)
2016. 8월까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