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문사와 사리암.

 

비구니 도량으로 유명한 청도의 운문사에 들렸다가 뒷다리 삐친것도 테스트 해 볼겸 사리암을 왕복으로 걸어서 다녀 왔습니다.

운문사 주차장에서 사리암 주차장 까지는 걸어서 약 1시간정도.. 다시 사리암 주차장에서 사리암까지는 빡센 등산로 길로 약 40분 정도...

왕복 걷는 시간이 4시간 정도는 잡아야 합니다.

 

운문사야 아름다운 절집으로 널리 알려지 있는 사찰이라 더 이상 미사여구가 필요 없는 곳이고 이곳에서 한참이나 올라가야 만나는 사리암은 이번에 처음 들렸는데 많이 놀랐습니다.운문사에 10명의 관광객이 찾아 둘러보고 있다면 이곳 사리암에는 100명의 기도객이 찾아서 붐비는 곳이네요. 대구 팔공산 갓바위가 기도처로 뮤명하여 밤낮 사람들로 붐비는데 이곳 사리암도 만만찮습니다.

 

사리암(邪離庵)이란 올바르지 못한 행동을 버린다는 뜻의 이름으로 이곳에서는 나반존자(那畔尊者)의 기도처로서 아주 유명한 곳입니다. 나반존자는 석가여래 사후 미륵불이 출현하기 전까지의 공백기에 이 세상의 구원한 것으로 되어 있는데 우리나라에서는 이곳 사리암이 나반존자의 기도처로서 가장 유명하다고 합니다.

 

제가 이곳 운문사와 사리암을 찾은 목적이 따로 없어 전혀 마음 훌훌 비우고 한가하게 거니는 것으로 찾았기 때문에 눈에 보이는 실상을 반눈으로 잠그고 물소리와 새소리를 벗하여 참으로 여유 마음껏 느끼고 왔습니다. 다음 언젠가 어느날 가슴 속 소원 하나를 만들게 된다면 그땐 다시 이곳 사리암을 찾아 나반존자를 부르며 절절하게 다가갈수도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땐 나반존자께서 돌 하나를 던져 주시겠지요...^^

 

 

 

 

 

 

운문사 들어가는 입구의 좌측에 있는 지룡산

 

 

운문사 주차장에서 운문사 들어가는 숲길은 참 걷기에 좋습니다.

햇살은 여름같지만 그래도 바람은 틀림없이 가을이 되었네요.

 

 

 

 

 

운문사 입구 범종루

절집 안에서 본 모습

 

 

운문사에서 가장 유명한 누운 소나무

 

 

바로 앞에서 보면 이런 모습

 

 

 

 

 

대웅보전의 용마루 바래기가 ....

 

누운 소나무와 겹쳐 황소뿔이 되었습니다..

 

 

늘 즐거운 문살 구경과

 

 

부처님과 눈 맞추기 ...

 

 

 

 

 

만세루인데 옛날 법회때는 저곳에도 사람들이 가득 했을 것인데 지금은 걸터 앉지도 못하게 경고문을 만들어 두었네요.

오래 된 마루바닥은 사람들이 들락거려 자꾸 때를 묻혀 반들거리게 해야 하는데 아쉽습니다..

 

 

그래서 사람들은 저렇게 축에 앉아 쉬고 있답니다.

 

 

품종이 별난 장미가 보전 앞에 자라고 있는데 햇살에 눈이 부시게 아름답습니다.

 

 

 

 

 

 

 

 

 

 

 

또 다른 대웅보전에는 비구니 스님들의 법회가..

 

 

댓돌에 놓인 신발들이 너무 정겹습니다.

 

 

각자 신발들에는 주인들만 알 수 있는 비표가 그려져 있고...

 

 

 

 

 

 

 

 

 

 

 

가을이 되어 단풍이 들면 너무나 아름다울 것 같은 운문사

 

 

 

 

 

 

 

 

 

 

 

돌로된 사천왕상과 석조부처님

 

 

냇가에서 주워 온 돌로 만든 담장.

어찌 저렇게 규격이 일정한 돌들을 주워 모았을까?

 

 

 

 

 

운문사 경내를 모두 둘러보고 다시 사리암으로 가는 길

표시판이 가르키는 곳이 살짝 잘못되어 있어 누군가가 팻말을 뒤집에 꽂아 두었습니다.

 

 

 

 

 

 

 

 

운문사에서 사리암까지의 거리도 만만찮은데 사리암 주차장에서 사리암까지 오르는 길은 거의 등산로입니다.

경사로도 제법 가파르네요.

꼭 등산화나 운동화를 신고 와야 하는 곳입니다.

 

 

드디어 사리암 도착

생각보다는 꽤 규모가 큰 암자입니다.

 

 

 

 

 

때 마침 점심공양시간

절밥은 늘 맛이 있습니다.

 

 

나반존자가 모셔져 있는 천태각

 

 

별도로 마련된 신발을 갈아신고 공양물을 바치러 많은 이들어 오르고 있습니다.

밑에는 줄을 서서 차례를 기다리고 있구요.

 

 

그리고 많은 사람들이 천태각 밑의 바위 절벽아래와 따로 마련된 관음전 안에서 기도를...

 

 

 

 

 

 

 

 

사리암의 앞쪽 풍경입니다.

높은 지대에 자리한 암자라 조망도 좋고 공기도 맑고 소원을 꼭 들어준다는 나반존자도 계시니 가을 바람이 짙어 갈 무렵 한번 들려 보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3.09.17 19:19 신고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근래에 본 절중에 제일 멋진 경관을 가진 절 같습니다.
    경내가 정갈하게 관리된것이.. 역시 비구니스님들이 계셔서 그런걸까요?...
    주변의 풍광이 너무 아름답고 맑은하늘과 어울려 가을냄새 물씬납니다.
    사리암까지 가려면 단디 준비해야겠는데요..^^*
    이 가을이 가기전에 운문사한번 다녀와야겠습니다. 왠일로 선호맘도 OK하네요. ㅋㅋㅋ
    내일 부터 추석명절이 시작됩니다. 두가님들 비롯하여 모든 친구님들께서도
    사랑하는 가족들과 함께 행복하고 풍성한 한가위 되시길 바래드립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3.09.22 1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마님 추석 잘 쉬셨나요?
      아무래도 여러가지로 수고 많이 하셨을 것 같아 미안한 마음이 앞섭니다.
      말씀대로 운문사는 꼭 한번 권하여 드리고 싶습니다.
      그리고 가시는 길에는 사리암까지도 한번 가 보시구요.
      사리암 주차장에서 사리암까지는 조금 힘든 길이지만 그래도 올라가서 치어다 보는 풍광이 아주 좋았습니다.
      이번 가을에는 더운 여름을 보상하듯 단풍이 아주 고울것 같습니다.
      가을 나들이로 한번 계획하여 보시길 바랍니다..^^

  2. 2013.09.18 05:22 신고 에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마님 말씀대로 아주 정갈한 느낌이 드는 경내입니다.
    누운 소나무와 댓돌에 가지런히 정리된 고무신
    그리고 옛날에 절에 갈땐 남자들은 정장에 여자들은 한복 입고 갔었던것같은데
    이젠 남녀노소 불문하고 등산복(ㅋㅋ)이 대세니....경건해야할 경내가 우째.....ㅜㅜ
    오늘부터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데 옆에선 집사람이 이것저것 준비로 정신이 없습니다.
    작년만 해도 딸애가 많이 옆에서 도와줬건만 이젠 딴집 사람이 되어 시댁으로 홀라당 떠나뿌리고
    저만이라도 좀 도와줘야 할텐데 며칠전 그놈의 보약을 잘못 먹고 낙상을 하는 바람에 도와주지도 몬하고...

    암튼 두가님 그리고 지구별 가족분들 기쁨이 충만한 한가위 되시길 바랍니다.

    • 쏭이아빠 2013.09.18 1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낙상을..?
      심 하신가 봅니다
      걸음걸이가 차분 하시던데..
      보약 탓..?
      음..언능 완쾌 하시기를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3.09.22 17: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에구.. 에디형님 다치셨나 봅니다.
      이번 추석 연휴 지내시면서 다 나으셨길 바래봅니다.
      말씀대로 요즘 절집에 들리는 이들의 복장은 거의 등산복..
      정갈한 운문사 경내에도 연인들의 데이트장소마냥 손을 잡고 웃고 다니는 이들로 ...
      다시 새로운 가을...
      멋진 단풍이 물든 산하로 나들이 계획 많이 세우시길 바랍니다..^^

  3. 2013.09.18 13:19 신고 쏭이아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물에 걸리지 않는 바람같이.."
    너무 좋은 글귀입니다

    늘 두가님 사진을 보면 카메라를 들고 어디라도 나서고 싶은 충동을 느낌니다
    고즈넉한 산사 여행을 저도 오늘 꾸며 보렵니다
    옆지기 뚱 마나님 허락을 해 주시면..ㅋㅋ
    지구별 가족님들..!
    풍성한 추석을 안아 보시기를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3.09.22 17: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쏭빠님 메리 추석 인사 드립니다.
      즐거운 추석 잘 쉬시고
      다시 새로운 일상으로 멋지게 화이팅 하시길 바랍니다.
      옆지기 마나님과 오붓이 이 가을에는 운문사 여행 꼭 즐겨 보십시요.
      위의 세분 가족 모두 승합차 한번 빌려서 같아 오시면 더욱 멋질것 같습니다.
      그럼 제가 기꺼이 안내 하여 드리겠습니다...^^

  4. 2013.09.18 18:45 신고 하마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가님.안녕하세요^^말이 필요없습니다.그저 좋다라는 말밖에는요.하마님과.울 선호랑 가을이가기전에 다녀오려구요.부처님도량에서 채워진 마음을 좀 비우고 오려합니다. 행복한 명절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3.09.22 1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선호 어머님
      추석인사 먼저 드립니다.
      시민들의 안위를 먼저 지켜야 하는 하마님의 일상으로 느긋한 휴일은 되지 않으셨겠지만
      그래도 아이들과 함께 웃음 넘치는 명절 되셨기를요.
      아름다운 계절 이곳 운문사와 사리암 여행이 꼭 이뤄 지시길 바래 드립니다.
      열차여행도 하여 보시구요.
      늘 행복하시길 멀리서 항상 빌고 있답니다..^^

  5. 2013.09.19 13:09 신고 곶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치좋은곳에 다녀오셨군요... 추석 잘 보내세요 ^^

  6. 2013.09.19 15:26 신고 소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가을에 <운문사>여행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좋아하면서도 찾기가 쉽지않네요.. 고맙습니다.
    덕분에 잘 보았습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3.09.22 18: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소리님 안녕 하세요?
      추석명절은 잘 지내셨나요?
      단풍이 너무 고울것 같은 이번 가을...
      운문사를 찾으셔서 즐겁고 행복한 추억 가득 만드시길 바래 드립니다..^^

  7. 2013.09.25 00:32 신고 Favicon of http://somdali-photo.tistory.com BlogIcon 솜다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유롭게 돌아보고픈 곳이군요..
    두가님...추석연휴는 잘 보내셨는지요~~

prev | 1 | ··· | 617 | 618 | 619 | 620 | 621 | 622 | 623 | 624 | 625 | ··· | 1870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한눈에 보기(클릭)
2016. 8월까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