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구별 가족의 글

백암 장날 그리고 처음 가 본 와우정사

 

아침 일찍 광교산 한파쓰(?) 뛰고 칭구들과 용인 백암면 장날 행사가 있다 하여 백암면의 대표음식 '백암순대'와 보약 때리고

오는길에 태국, 인도, 스리랑카 관광객들이 꼭 들른다는 '와우정사'를 둘러 보았습니다.

돈 많은 절이라 그런지 시설도 잘 갖춰놓고는 입장료, 주차비도 안받고... 암튼 착한 절인것 같습니다. 볼것도 많고 깨끗하고... 

경내는 태국말인지.... 깡~..똥~..냥~~....이미 많은 태국인들이 엄청 돌아댕기고.

 

 

註 : 네이버 지식백과에서 빌려옴.

 

 

용인시 처인구 백암면

백암면은 본래 죽산군 근삼면에 속했던 지역으로 백암 등 14개동리를 관할하고 있었으며 1914년 행정구역 폐합시 죽산군의 근일면,근삼면,양지군의 박곡면, 고안면 등 용인군 바깥쪽의 4개면을 합쳤다는 의미에서 외사면이라 칭하게 되었고 이때 외사면은 가창리, 백암리, 근창리, 근곡리, 근삼리, 용천리, 장평리, 석천리, 옥산리, 백봉리, 고안리 등 12개동리를 관할하게 되며 면소재지를 백암리에 두게 되었답니다. 외사면에서 백암면으로 명칭 변경한 것은 96.3.1부터이고요.

 

 

세계 최대 크기의 와불을 모신 곳 와우정사

대한 불교 열반종의 총 본산으로 1970년 실향민인 해월 삼장법사가 민족 화합의 염원을 담아 세운 사찰로 누워 있는 부처상인 와불(臥佛)과 철로 만든 불두(佛頭)로 유명하답니다. 영국 기네스북에 세계 최대 크기로 기록되어 있는 와불은 인도네시아에서 들여온 향나무를 깎아 만든 것으로 길이가 12m, 높이가 3m에 이르고 절 입구에 돌로 불단을 쌓고 그 위에 모셔 놓은 높이 8m의 불두는 차차 시주가 모이면 전체를 완성시킬 예정이며 세계 각국의 크고 작은 불상들을 전시해 놓은 세계만불전, 백두산과 히말라야, 불교 성지 등에서 가져온 돌과 세계적인 고승들, 불교 신자들이 가져온 돌을 쌓아 만든 통일의 탑도 흥미롭습니다. 여느 사찰과는 달리 마치 공원처럼 꾸며진 와우정사는 일반인들에게도 많은 볼거리를 제공해주는 곳이기도 하고요.

 

 

 

 

 

백암면에서 와우정사까지는 승용차로 20분정도. 

 

 

 

백암면 장사 씨름 대회

 

 

 

전국에서 찿아온다는 백암순대를 맨들어낸 <제일식당>

 

 

 

캬~~ ..........

 

 

 

또, 캬~~~~.......

 

 

 

 

대감님도 행차하시고

 

 

 

각설이도 나타나고

 

 

 

 

요~기 빼고 나머지 안내판은 인도말인지...태국말인지...암튼 우리 절인지 외국 절인지....

 

 

 

경내가 올매나 깨끗하고 볼것도 많고 암튼.. 벤또 싸갖고 와 시간 보내기는 최고!

 

 

 

 

 

 

 

 

 

 

백암 장날 그리고 처음 가 본 와우정사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