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 이야기

어디든지 올라간다. - 러시아의 겁없는 아이들


땅바닥에 폭 30cm정도 되는 길을 만들어 놓고 걸어 보라면 한번도 벗어나지 않고 지나갈 수 있겠는데 만약 아파트 옥상 난간을 그렇게 걸어 보라면 절대 걷지 못할 것 같습니다. 이렇듯 높은 곳에서의 두려움은 실제의 두려움이라기 보담 마음 속의 두려움이 앞서 생기는 것 같은데요. 이런걸 우습게 여기고 높은 철탑이나 동상 위를 올라가 땅 위에서 하듯이 나다니는 러시아 젊은이들이 있네요. 그저께 포스팅한 "키예프 드네프르강의 모스크바 브리지 주탑을 맨몸으로 오르는 4명의 젊은이들" 과 한패가 아닐까 여겨질 정도로 무모함처럼 느껴지는 아찔한 장면들이지만 또 한편으론 그런 무모함이라도 가져 볼 수 있는 용기가 부럽기도 합니다.



 
























































Comments

  • 화인센스 2011.09.20 12: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이! 망할녀석들 같으니라구. 그런 델 왜 올라가는 거야?
    보고있는 내가 되레 몸이 오싹해지면서 오줌을 쌀 것 같네. 휴--- 아이구, 무시라이~

    • 쟈들 부모들이 보면 기겁할 노릇입니다.
      겁이 없다는 것이 무모함으로 연결 되면
      꼭 사고가 나길 마련인데
      안전장비를 착용하고
      오름다면 그래도 나을것 같습니다..^^

  • 하마 2011.09.20 14: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 "점퍼"에서 주인공이 순간 이동하며 저리 높은곳에 우뚝서곤하는 장면이 보이더니...
    러시아 애덜사이에서 그걸보고 따라하는게 유행이 되었나 봅니다..
    손바닥과 등골에서 살알짝 땀이 나면서 기분이 짜릿한 묘한 중독성 쾌감을 즐기는것 같습니다.
    순간의 실수는 사바세계 하직길로 바로 이어집니다. 무사히 내려오길 바래봅니다. ^^;;

    • 남의 나라 남의 자식 문제를 가지고
      뭐라 잔소리 하기는 그렇지만
      돌이킬 수 없는 사고가 나서 후회하면 늦어 버립니다.
      두가방에 전시하여 많은 어른들이 걱정하니
      얼른 집에가서
      샤워하고 공부하길 바랍니다..^^

  • 곶감 2011.09.20 15: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는 내가 다리에 전기가 찌릿 찌릿 옵니다. 후덜~~~

  • 애들은 별로 관심 없고, 거리에 차들이 없어서 운전하기 좋겠어요.
    높은 곳에서 보니 지구는 확실히 둥그네요.
    조작 된 사진도 있는 것 같아요.

    • 우리나라 같이 차도가 복잡한 곳은 잘 없는 것 같습니다.
      그기다가 너무 쌩쌩 달리니 ..
      지구가 둥글게 보인다는 것이 문득 새삼스럽습니다..^^

  • 창파 2011.09.21 09: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을 보면서 어느 순간 등어리에서 식은땀이 나는 것은
    뜨거운 커피 한잔을 마셔서 그런것이 아니라
    사진구경을 하면서 여러가지 걱정스러운 생각도 들고
    아슬 아슬 한 두려움에 저도 모르게 겁을 먹은 것 같습니다.
    저런 행동을 할수 있는 젊음의 용기에 박수를 보냅니다.

    며칠전 tv에서 남이섬인지 확실히는 모르지만 하여튼
    쇠줄을 타고 강을 건너는 구경을 하면서
    "아 나도 타보고 싶다!" 라는 생각을 잠시 했지만
    아마도 그 놀이 시설도 연령 제한과 주위의 만류로
    타지 못할 처지가 될 것 같다는 생각을 하니
    한층 더 저친구들이 대단해 보입니다.

    • 저의 20대는 어떠했는지 한번 되집어 봅니다.
      저는 저런 종류보다는
      싸 댕기는 쪽으로 무모함을 즐긴것 같습니다.
      그땐 무전여행이란 것이 유행이었는데
      그걸 많이 즐긴것 같구요.
      오지 같은 델 돌아 댕기면서 상당히 위험한 짓도
      많이 하였는데 지금 생각하니 아득한 추억으로 남아져
      그나마 그것이라도 있으니
      되새김하며 즐기는 맛도 남아 있습니다..^^

  • 이러시아의아이들은추워도이마에땀이나도이마의식은땀이흘러도끝없이올라갑니다우리나라사람들한텐없는자신감이이아이들한텐잇습니다박수를춰저야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