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산행 일기

근교산행으로 한나절만에 가능한 최정산 산행

반응형

대구광역권의 가창에 있는 최정산을 근교산행으로 다녀 왔습니다.

이곳 최정산은 맨 꼭대기까지 차량으로도 오를 수가 있어 산보삼아, 데이트삼아 차량으로 쉽사리 올라도 됩니다. 이 차량도로를 따라 MTB라이딩을 하시는 분들도 많고, 장비이동이 가능하므로 야영 장비를 실고 와서 하룻 밤 백패킹을 하시는분도 간혹 있는 곳입니다.

 

최정산(最頂山)은 이름을 외우기가 좀 번거로운 산 이름입니다. 어찌보면 정상 중의 정상이라는 뜻도 되는데 아마 이 주위에서 가장 높은 봉우리이고 산 정상이 평탄하다하여 붙여진 이름이 아닐까 합니다. 모산은 비슬산이고 이곳에서 헐티재를 거쳐 비슬산을 잇는 산행도 가능 합니다. 정상에는 별다는 정상석이 없고 KT기지국이 자리하고 있으며 군부대시설물이 있어 어디가 확실한 정상인지 확인이 되지 않고 있으며, 산고는 905m로 되어 있습니다.

 

최정산은 다양한 등산코스가 있는데 대체적으로 가창댐을 끼고 도는 8번 드라이브 도로를 기점으로 많이 오릅니다. 가장 대표적인 코스가 광덕사에서 주암산을 거쳐 최정산에 올라 운흥사로 하산하는 것입니다. 이 경우 도로에서 시내버스를 이용하여 광덕사까지 이동하면 차량회수가 가능 하구요.

 

오늘 제가 오른 코스는 운흥사 기점입니다.

가장 가벼운 코스이고 가장 짧은 구간입니다. 편도 2.66km.. 한마디로 알라 껌 씹는 수준의 경코스입니다.

운흥사에 주차를 하고 조금 빨리 걸어 오르면 한시간 이내에 정상에 도착 합니다.

 

11월초라.. 가을이 일찍 왔다가 빨리 떠나간 것 같습니다. 벌써 옷을 모두 벗어버린 메마른 가지들이 많이 보이고 길에는 온통 떨어진 낙엽들로 부석거립니다. 이걸 밟고 오르내리는 기분은 아주 좋으나 자칫 낙엽 아래 등산로가 뭍혀있어 발목을 삘 우려가 있으므로 운흥사코스로 오르는 경우는 각별히 조심을 하여야 겠습니다.

 

베낭에 비상용 다운내피를 넣고 자켓에 긴팔티를 입고 올랐는데 얼마 오르지도 못하여 모두 훌훌벗고 짧은 티 차림으로 올랐습니다.

산에는 늘 상쾌한 차림으로 오르는 것이 조금 치고 오르기에는 휠씬 낫더군요. 덕분에 산악마라톤 하듯이 올라 금방 정상에 도달..

이곳 최정산 정상부근은 휴대폰이 잘 터지지 않는다는 걸 참고 하셔야 겠습니다.

 

가을 한나절..

대구에서 가까운 최정산을 가벼운 차림으로 올라 가을 말미를 만끽한 후 내려오면서 운흥사에 들려 얼마 전에 보물로 지정된 목조아미타여래좌상도 보시고 가창 호수를 끼고 달리는 멋진 드라이브길에서 가슴 속 쌓여있는 답답함이나 스트레스를 모두 날려 보내고 힐링을 마음껏 하여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최정산 등산지도, 최정산 지도, 최정산 산행지도

 

 

 

최정산 정상부 헬기장에 세워져 있는 '최정산 숲길 종합안내도'

시간나는대로 죽 한번씩 탐방해 봤으면 합니다.

 

위 사진은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운흥사 아래의 계곡에서 치어다 올려본 최정산

가운데 KT기지국 안테나 탑이 보여지는데 저곳이 정상부입니다.

 

 

 

 

 

 

 

이곳에 주차를 하고 산행시작.

송이밭이라고 절대 못들어가게 엄포를 놓은 경고문이 보입니다.

송이철 지나면 좀 철거를 하면 좋을텐데...

 

 

 

가창호수 건너 비슬산 자락이 단풍으로 곱게 물든 풍경이 보여 집니다.

 

 

 

 

 

 

 

거의 전 구간 산길이 참나무 이파리로 뒤덮여 있습니다.

푹 푹 빠지기 땜에 발목 주의 하여야 합니다.

 

 

 

 

 

 

 

 

 

 

 

상부로 올라갈수록 마른가지들로 앙상한 나무들이 많습니다.

 

 

 

그리 경사도가 심한편의 등산로는 아니지만 제가 올라 온 길로 자전거를 끌고 내려가는 ...

 

 

 

정상에는 이전에 미사일기지가 있었다고 하는데..

이런 공포스러운 문구의 경고판이 많이 세워져 있습니다.

 

 

 

정상부 도착

 

 

 

KT 기지탑

 

 

 

군부대시설

 

 

 

군부대 시설물은 이렇게 굳게 닫혀 있고..

인기척은 전혀 없습니다.

 

 

 

남은 열씸히 땀 흘리며 올라 왔는데 이렇게 차로 쌩하게 올라 온 이들 보면 좀 허망합니다.ㅎㅎ

 

 

 

최정산은 조망이 그리 좋지 않습니다.

비슬산에서는 이곳 최정산의 기지탑이 잘 보여지는데 이곳에서는 비슬산이 전혀 조망되지 않습니다.

위 사진은 북쪽으로 조망되는 풍경

 

위 사진은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대구시 수성구 일대의 부촌동네가 조망됩니다.

멀리 팔공산 자락이 아스라이 보이구요.

 

 

 

왔던길로 바로 내려 오기가 좀 밋밋하여 길이 없는 산길을 찾아 빙 둘러 우회하여 내려 왔습니다.

마구 헤매며 다니는 것이 제 특기라...

 

 

 

 

 

 

 

한참을 빙 둘러 숲을 헤메며 내려오니 올라갔던 계곡이 나오고 건너편으로 등산로가 보여 집니다.

 

 

 

 

 

 

 

 

 

 

 

 

 

 

 

마지막 잎새...

 

 

 

UFO(?) 성운...

 

 

 

운흥사 구경을 잠시 하여 봅니다.

 

 

 

 

 

 

 

 

 

 

 

 

 

 

 

이번에 보물로 지정된 목조아미타여래좌상

똑 같은 모습의 부처님이 대구광역시권의 용연사에도 있는데 그것도 이번에 보물로 같이 지정이 되었습니다.

 

위 사진은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헐~~~

 

이른 새벽에 노스님이 대빗자루를 들고 나오셔서 마당의 낙엽을 쓸며 하얀 입김을 내 품는 장면을 연상하였는데...

 

왱!!! 소리도 요란하게 엔진이 달린 공풍기로 낙엽을 청소하는 스님..

우짜겠노.. 스님도 편한게 좋으닝께..^^

 

 

 

가창댐 드라이브 도로

 

 

 

 

 

 

 

 

 

 

 

가창댐

 

위 사진은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

 

 

아래 사진들은 산행 중 만난 머리 위의 가을풍경들입니다.

 

 

 

 

 

 

반응형


Calendar
«   2024/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