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일기

합천댐 방류 장면과 합천호의 호젓한 가을풍경

 

뒤늦은 가을 태풍이 3개나 몰아쳐 만수 되기가 극히 힘들던 합천호가 얼마 전 태풍 타파때 수문을 한번 개방했는데 이 기록이 지난 2002년 태풍 루사 이후 2번째입니다.

그리고 오늘 시골에 들려 구경한 댐 방류 장면.. 18호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수량이 급격히 늘어나 방류를 하게 된 모양입니다.

댐 만들고 3번째 방류 장면입니다.

 

합천댐은 낙동강 지류인 황강에 조성된 댐으로서 일제 강점기부터 댐 적지로 평가되어 있다가 이 후 1984년에 공사를 시작하여 1988년 12월 31일에 완공하였습니다. 콘크리트로 만들어져 있으며 높이 96m, 길이 472m, 총저수량 7억 9000만㎥의 다목적댐입니다.

수 많은 마을이 수몰되었는데 제 고향도 물 밑에 잠수되는 비극이...

북한에 고향을 둔 실향민들은 언젠가 고향으로 돌아 갈 수 있는 희망이나 있지만 물 밑에 고향을 둔 수몰민들은 영영 고향을 잃어 버린 셈이지요.

 

물 속에 잠긴 옛 시골마을에는 그 시절에도 연세가 90넘은 어르신들이 많았는데 댐 들어서고 모두 쫒겨나 외지로 나가서는 2~3년 내 거의 돌아 가셨답니다. 이를 두고 시골의 물이 좋아서였다라고도 하고 고향의 품을 떠나 서툰 외지에서 마음을 다스리지 못해 돌아가셨던 것이라고도 합니다.

 

태풍으로 놀란 어머니를 찾아 들린 시골행.

암튼 댐에서 물이 쏫아져 내리는 풍경은 정말 멋지네요.

저도 처음 구경하였답니다.

 

 

방류 장면을 폰으로 찍은 영상입니다.

댐 앞쪽에서 방류 장면을 불 수 있는 곳은 3~4곳 정도 됩니다.

 

 

 

 

 

길 가 도로에서 보는 합천댐 방류 장면.

 

 

 

 

 

 

 

 

아랫쪽 운동장쪽으로 내려가서 본 방류장면

 

 

 

 

 

 

 

 

 

 

 

이곳을 지나던 이들은 모두 이 대단한 장면을 구경하기 위해 잠시 발걸음을 멈춥니다.

 

 

운동장쪽에서 바라 본 방류 장면

 

 

 

 

 

파노라마로 만든 풍경입니다.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합천댐은 댐의 둑 위로 차나 사람이 다닐 수 있습니다.

건너편에 마을이 있기 때문에 항시 문을 열어두고 있구요.

 

 

댐의 둑 위에서 내려다 본 방류 장면

 

 

실제보면 엄청난 풍경입니다.

 

 

무지개

 

 

댐의 둑 위에서 바라 본 합천호 풍경

왼편이 황매산이고 그 앞으로 물 문화관의 둥근 돔 지붕이 보입니다.

중앙으로 월여산이 조망 됩니다.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거창 신원의 월여산

옛날에는 송이가 엄청 많았던 곳인데 지금은 씨가 말라 버린 곳.

 

 

황매산이 우뚝 솟아 있구요.

호수옆에 합천댐 물문화관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참고로 이곳에서 황매산 정상은 보이지 않습니다.

황매산 정상에서도 합천호는 보이지 않구요.

 

 

 

 

 

월여산 능선

 

 

합천댐 물문화관

 

 

다시한번 와이드한 화면으로 ..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합천댐 둑에서 바라 본 악견산

 

 

합천댐 물문화관

여름철에는 이곳에서 가수들을 초대하여 공연도 하며 지역 주민들을 초대하곤 했는데 요즘도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멋진 소나무가 있는 호수변 전망데크

 

 

월여산 능선이 보기좋게 조망 됩니다.

 

 

황매산과 대병면 소재지가 건너 보이구요.

 

 

물이 빠져 나가는 수문

 

 

합천호 풍경

물 위에 떠 있는 시설물은 태양광 발전설비인데 이런 장치가 세계 최초라고 하네요.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왼편 황매산은 늘 합천호에 잠겨 보입니다.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물문화관 옥상에서 바라 본 합천댐과 악견산입니다.

댐이 일직선인데 파노라마로 만들면서 미처 수정을 하지 못해 왜곡되어 보입니다.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물문화관 2층

 

 

물문화관 주위 나무들이 가을옷으로 치장을 하고 있네요.

 

 

도로에서 바라 본 악견산.

 

 

합천댐 방류 장면과 합천호의 호젓한 가을풍경

Comments



Calendar
«   2022/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Visits
8,160,658
Today
1,819
Yesterday
2,3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