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방콕이 연일 홍수로 난리입니다. 雨期 지나고 지금 현재는 비가 내리지 않는데도 도시전체가 물바다가 되는, 우리로서는 조금 의아하고 생경스러운 장면인데요. 지난 우기에 엄청나게 쏫아진 빗물이 상류로부터 내려와 방콕을 관통하는 차오프라야 강(Chao Phraya R.)으로 마구 유입되기 때문입니다. 물로 인한 재난은 불보다 더 무섭다고 하는데 연일 보도되는 뉴스를 보면서도 그런 생각이 듭니다.
그러나 이런 와중에도 외신기자의 앵글에 잡힌 재미있는 장면들이 있는데 함 보시길 바랍니다. 미국 MSNBC의 어제와 그제 취재사진을 인용하였습니다.



아빠가 개조한 홍수용 삼발이 자전거에 아들을 태우고 가는 모습입니다. 아이가 들고 있는 주스잔과 아빠가 들고 있는 디카가 재난 속에서도 여유로 다가 오네요.

말 그대로 고무다라이 보트네요. 노는 우선 급한대로 빗자루를 이용하였습니다.

현재 상황이 전혀 파악이 안되는 애완견도 주인따라 엉급결에 피난길에 오릅니다.

모래주머니 방천 둑에서 낚싯대를 드리우고 있는 홍태공(?)들. 잘 하면 악어를 잡을 수도 있습니다.

에라, 모르겠따.  구명조끼 입었으니 죽지는 않겠지..!









이건 위 방콕의 사진과 정 반대되는 장면입니다. 2003년 6월 1일 촬영한 것인데요. 인도의 서부지방에 있는 나트와르하드(Natwarghad)라는 마을의 우물에서 물을 긷는 장면입니다. 인도 서부쪽인 구자라트와 북부지방의 극심한 가뭄으로 모든 우물이 마르고 온도는 43도 이상으로 연일 계속되는 바람에 사람들이 엄청난 고통과 피해를 입었다고 합니다. 참 세상은 불공평 하지요..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0.29 13:06 스카이워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물난리 속에서 웃을 수 있는 여유가 대단합니다. 하긴 인어복장을 하고 머리를 말리는 사람사진이 인터넷에 오르기도 했지만요. ^^
    날씨가 꾸물꾸물합니다. 환절기에 건강 조심하세요.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10.31 1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늘 뉴스를 보니 이제 한 고비는 넘긴듯 합니다.
      어제 항공촬영으로 본 방콕시내를 보니 아득 하더니 그래도 다행입니다.
      제 아들넘이 태국에 장기출장을 가 있는데 우리가 알고 있는 방콕뉴스는 오직 방콕에만 해당되니 다른 곳은 전혀 괜찮다고 하네요..^^

  2. 2011.10.29 15:45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 발등의 불이 아니면 괜찮듯이 저도 마음 편하게 구경은 하고 있습니다만...
    저 난리 통에 낚시질은 조금 거시기 합니다.
    기상 이변으로 인하여 저렇게 이해가 힘든 물난리가
    자주 일어날 것 같은 생각에 이제는 우리나라도 저지대에
    집터를 잡고 살기에는 조금씩 걱정이 되는것 같습니다.
    예전에는 바닷가 에 집들을 보면 아주 멋있고 살고 싶다는 생각을 하였는데
    올 3월 일본의 쓰나미를 보고난 후에는 생각이 달라 졌습니다.
    (저만 그럴지 모르지만요....)ㅋㅋㅋ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10.31 12: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형님과 똑 같은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집이 물에 잠기고 재산피해가 엄청날 것인데 낚싯대 담그고 앉아 뭘 잡겠다고 하니..
      젊을때 꿈이 바닷가에 그림같은 집을 짓고 사는 것이었는데
      그 뒤 누군가의 이야기로 바닷가에 살면
      우울증이 걸린다고 하여 포기하고
      이젠 호숫가에 살아볼까 꿈을 꾸는데 또 어느누가
      그런곳에 살면 병이 잘 걸린다고 합니다.
      아무래도 첩첩산중으로 들어가야 할까 합니다..^^

  3. 2011.10.29 16:24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발이 자전거 뒤에탄 꼬마녀석의 웃음이 해맑습니다. ^^*
    혹시 물속에 숨어있을 악어나 비단뱀들만 조심하면 되겠죠? ㅋㅋㅋ
    물이 넘쳐 홍수는 났지만 마냥 인상찌푸리지 않고그걸 즐기는 태국인에게 격려의 박수를 보냅니다.
    어서 정상복구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전염병도 조심해야겠구요...
    비가 그치고 우중충한 날씨의 10월마지막 주말입니다. 즐겁고 멋진 휴일되시기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10.31 1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태국 물난리가 우리와는 양상이 완전 다르게 보여 집니다.
      우린 비만 그치면 일단 배수가 되어 버리는데
      이곳은 모두 저지대로 되어 있으니
      이렇게 고인 물들을 인위적으로 모두 베수를 시켜야 한답니다.
      사철 더운 나라이니 하마님 말씀대로 홍수피해도 문제이지만
      전염병이나 후처리도 보통 문제가 아닐것 같습니다..^^

  4. 2011.10.31 19:04 lessjs09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꾸벅- 두가님 불도 무섭고 물은 더 무섭고 자연은 더 더 무섭고--- 인간은- 사람은- 그저 발버둥 칠뿐 이네요~~~ 꾸벅-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11.01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lessjs0927님.
      불을 제압하는 것이 물인데
      이것의 무서움을 이번 방콕에서 절실히 보여 주는 것 같습니다.
      인간이 신을 의지하는 의미가 되새겨 집니다.
      새로운 11월 건강 하십시요..^^

prev | 1 | ··· | 1839 | 1840 | 1841 | 1842 | 1843 | 1844 | 1845 | 1846 | 1847 | ··· | 2420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보기( 열림 - 닫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