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 이야기

2011년 일본인이 뽑은 올해의 한자 '絆'

반응형

몇일 전 우리나라 직장인이 뽑은 올해의 사자성어에 '수무푼전(手無分錢)이 뽑혔다고 하네요. 땡전 한 푼도 없다는 뜻인데 팍팍한 주머니 사정을 대변하는 것 같아 저도 공감이 됩니다. 조금 있으면 지식인이 뽑은 올해의 사자성어가 또 등장 하겠지요.

한자를 많이 사용하는 일본도 이와 비슷하게 연말에 한해를 상징하는 이벤트성 한자를 뽑고 있습니다.
재단법인 일본한자능력검정협회(財団法人 日本漢字能力検定協会)가 전국 일본인들에게 '올해의 한자'에 대한 여론을 모아서 가장 응모가 많았던 한자로 결정하여 12월 12일 쿄토에 있는 '키요미즈데라(清水寺)' 본당에서 주지스님이 써서 발표하고 이는 연말까지 이곳에서 일반인들한테 공개하는 것을 전통으로 하고 있습니다.

올해 체택된 한자는 '絆' 일본말로 '키즈나'라고 읽습니다. 우리말로는 '줄 반' 字입니다.
이 글자는 '인연' '유대' '연대' '결속' 등의 뜻을 품고 있습니다.
대지진과 쓰나미, 원전사고, 태풍으로 인한 인명 피해 등 대규모 재해로 인하여 일본인들이 가족이나 동료와 같이 둘도 없는 사람의 정을 새삼 중요하게 느꼈다는 점을 반영한 것으로 풀이 됩니다. 일본 여자축구가 강력한 팀 워크로 월드컵에 우승한 것도 일본인들한테는 많은 감동을 준 것 같습니다. 사람과 사람의 작은 연결은 지역이나 사회뿐만 국경을 넘어 지구촌의 인간관계를 강화 시키는 역활도 합니다.

혼돈의 2011년, 대한민국은 올해를 함축하는 단어로 어떤 것을 선택할까 궁금합니다.

 

 

반응형


Calendar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