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 12시, 점심시간을 꼰하고(기다리고) 있는데 갑작스럽게 YTN에서 김정일의 사망을 속보로 보도 하였습니다.
그동안 몇 차례 죽었다 살아난 인물이라 또 그런 해프닝인가 하였는데 이번에는 그게 아니었습니다.
12시에 특별 방송으로 북한 조선중앙TV의 리춘희 방송원(아나운서)이 그 동안 50일간의 잠적을 깨고 나와 눈이 퉁퉁 붓고 침통한 표정으로 이 소식을 알렸고 순식간에 전 세계로 타전 되었습니다. 지난 토요일 아침 8시 30분 현지지도중 열차 안에서 심근경색으로 사망하였다고 하네요. 연말에 세계적인 언론사에서 이미 올해 10대 뉴스를 다 정해 놓았을 것인데 중간에 이 소식을 낑가 넣어야 할 판입니다.
지난 15일 평양 복지구상업중심의 대형수퍼마트에 현지지도 하는 장면이 보도 되었는데 급작스런 사망은 여러 분야에 상당한 충격으로 다가 올 것 같습니다.
아직 정부측 공식 발표가 나오지 않았는데 일단 사망의 용어를 놓고 지금쯤 머리 싸매고 있겠지요. 사망, 서거, 별세...
애도 성명이나 조문도 해야하나 말아야 하나..
이런저런 일들로 우리사회적인 갈등도 많이 생길 것 같구요.
한반도의 긴장수치가 급속히 올라가고 있는데 이럴때일수록 지혜를 모아 개인적 신념에 대한 의견은 자제하고 사회적인 중지를 모아 신중한 대응을 하여야 할 것입니다.
아래 내용은 그동안 김정일 위원장이 생전에 이곳저곳을 다니며 활발히 벌이고 있던  현지지도 장면들인데 대개가 시간과 장소를 밝히지 않는 것들이 많아 사진만 올렸습니다.


2011년 12월 19일 12시 정오 북한의 김정일 사망을 전하는 리춘희 아나운서의 특별방송

↑ ↓ 2011월 12월 19일 오후 김일성 사망 소식을 접한 평양 시민들의 표정





..............................   현지지도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2.19 22:10 modrig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여아나운서를 다시 보게되어서 반갑더군요.
    50일째 안나온다고 해서 안쓰러웠는데..
    살아가는데 있어서 74세가 고비인것 같르라구요.
    이걸 뛰어넘느나 못넘느냐는 지금의 병세를 추이해보면 답이 나오거든요.
    그래서 급작스러운 사망이라고 보기에는 어렵구요..
    아무튼 전쟁만 안일어났으면 좋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12.20 1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일씨 나이가 김일성과 맞춘다고 70으로 되어 있는데 사실은 69살 이랍니다.
      남쪽에 내려오면 경노당에서 막걸리 심부름이나 해야 될 나이인데
      명이 고작 거기까지인가 봅니다.
      장례식까지는 조용 할 것이라 생각되지만 앞으로
      여러가지 혼돈스런 상황이 닥칠것은 분명하지 않을까요?

  2. 2011.12.20 08:53 곶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원이나 동영이는 부칸에 조문가서리 안 왔으면 합니다. ㅎㅎ 정은이가 앞으로 무슨짓을 할찌 걱정이 됩니다. 평화통일이 되어야 하는데....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12.20 1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북한 .. 정말 앞으로가 구만리입니다.
      이런 위기가 전화위복의 계기가 되어 남북문제가 좀 잘 풀리길 바래 봅니다..^^

  3. 2011.12.20 08:56 에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데좀 댕겨 다니느라 거의 일주일만에 두가님 방 찿아드는것 같습니다.
    오자마자 정일이 죽었다고 온 매스컴이 소식 전하느라 난리고... 주식시장도 난리 부르스 치고....온갖 유언비어는 날라댕기고...
    암튼 저쪽 공식 앵커인지 아나운서인지 그 여자가 장례위원 소개 하는 대목에서까지 우상화의 억지호명에 어찌나 웃음이 나오던지...
    "기~~~ㅁ 조~~ㅇ 일!"은 제일 길게 끌으며 발음을 하고 김정은이가 두번째, 이..무슨 대장인가 하는 사람 이름은 제일 짧게.
    그리고 정은이 놈은 시간이 갈수록 성형을 했는지 점점 할배 일성이 닮아가고 걸음걸이나 제스쳐 헤어스타일 까지 억지 흉내내는 모습이란...
    앞으로 전개될 숙청과정과 정은이의 행보가 어떻게 전개될지 자뭇 궁금합니다.
    그리고 제 생각이지만 정은이보다는 약간 덜 생겨서 그렇지 거의 울 나라말씨에.. 세련된 패션에...호방함에..
    정남이가 그래도 자식중에선 젤 난것같드만.....이 아이는 앞으로 어찌 될지도 궁금하고..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12.20 17: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에디님 바깥에 나가 계신데
      이렇게 소란스럽게 해 놓아 제가 대신 사과 드립니다.
      올해는 독재청산의 해인데 여타 다른 독재자들이 참흑한 말로로 명을 다 하였는데
      김정일이는 다행이 그런 쑤악한 꼴은 면하였네요.
      이제 장례치르고 나서
      뭐 같이 생긴 정은이가 어떻게 북을 이끌어 나갈지 참 제가 다
      걱정입니다.
      절마들이 잘해야 우리가 편한데 정은이 관상을 봐서는
      승질머리가 곱게 보이지 않는데 무슨 짓을 할지가 ..
      저도 애 보다는 지 형이 헐 나은것 같습니다.
      그니는 그래도 인간머리는 좀 된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중국식 개방으로 얼른 퍼뜩 지 나라 인민들 좀 챙기는 정책을 펴야 할 것인데 말입니다..^^

  4. 2011.12.20 17:42 lessjs09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꾸벅- 두가님 한반도에도 이삼년내에 베를린 장벽 무너지듯~~휴전선 봄눈 녹듯이~~~~꾸벅-

  5. 2011.12.23 13:43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정일의 사망에 전세계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습니다. 인물은 인물이었나 봅니다. ^^;;
    북한내부에서도 희비의 쌍곡선이 그려질것 같습니다. 앞으로 북한의 정세가 어찌 변할런지요...
    김정은체제가 잘 유지될지 쿠테타가 일어날지.. 권력투쟁으로 대단히 혼란스러울것 같습니다.
    그런데 김일성 사망때보다 북한내 애도하는 분위기가 훨씬 덜한걸로봐서 그다지 존경을 덜받았나 봅니다.
    누가 되었든 다음 지도자는 자유 민주주의를 사랑하는 선군(善君)이 나타나길 바래봅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12.19 1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러가지로 앞으로 닥쳐올 시나리오가 전혀 예측 불가인가운데
      김정일 사망에 대하여 내부적인 혼란은 없기를 바래 봅니다.
      어찌 봐서는 세계적인 독재자들이 올해 제 명대로 못 살고 타의에 의하여 죽임을 당하였는데
      김정일이는 그리 되지는 않았네요.
      북의 급박한 상항을 전화위복의 계기로 삼는 지혜가 가장 필요한 시기인것 같습니다..^^

  6. 2011.12.23 19:34 아름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느분이 쓴 기사를 보니까, 김정일 사망소식에 북한 주민들이 처음엔 안 울다가
    지시가 내려가니깐 그땐부터 울기시작했더라네요..
    우는 것도 마음에서 우러나와서 우는 게 아니고, 명령이 떨어지면 그때부터 우는 가 봅니다..
    울 시간에 자기 살길이나 찾았으면 좋겠습니다...
    호례호식하고 떵떵거리며 현대판 왕으로 부인을 4명이나 거느리고 살았던 사람이 갔는데
    뭐가 그리 서럽다고 우는지...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12.20 1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북한 주민들은 일종의 쇼라기 보담 위낙에 날때부터 사상적으로 주입된
      쇠뇌교육으로 진짜로 슬프게 우는 것이라 생각됩니다.
      저들은 남쪽나라 대한민국이 이만큼 잘 사는 줄 대강 알면서도
      지들이 더 행복한 것으로 알고 있답니다.
      그리길래 앞으로 통일이 된다하여도 가장 큰 문제꺼리가 서로 다른 사고가 아닐까 합니다.
      우리의 소원은 통일이라지만
      참으로 쉽지 않는 통일입니다.^^

prev | 1 | ··· | 1741 | 1742 | 1743 | 1744 | 1745 | 1746 | 1747 | 1748 | 1749 | ··· | 2398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보기( 열림 - 닫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