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슬산 대견사와 그 능선에서 조망되는 환상의 파노라마입니다.

비슬산 대견사는 아주 오래 전 폐사되어 절터와 삼층석탑만 남아 있던 곳을 달성군에서 중창불사를 하여 올해 3월 1일 완공예정이 되어 있는 절입니다. 현재 절은 거의 완공되어 있고 마무리 공사 중에 있습니다.

 

우리나라 산을 제가 그래도 조금 다녀 봤는데 이렇게 1,000m급의 정상 마루금 능선에 절이 있는 경우는 어느 곳에서도 보지 못하였는데 이제 대견사가 완공되어 일반인들의 참관이 되어지면 아마도 전국에서 알아주는 유명한 사찰이 되지 않을까 생각되어 집니다. 특히나 이곳에서 스리랑카에서 직접 공수 해 온 부처님 진신사리가 모셔질 것이라 기도도량으로서의 면모도 가춰 질 것입니다.

 

근데 이런 대견사의 가치는 접어 두고...

이곳에 올라보면 앞으로 탁 트인 시원함과 저 멀리 보여지는 우리산하의 풍경은 정말 멋집니다.

낙동강이 굽이쳐 흐르고 그 너머로 삼남3산(三南3山)이 모두 조망되는 기가 막힌 풍경에 쉽사리 발걸음을 옮길 수 없는 천하제일의 조망처가 아닐 수 없습니다. (三南三山 : 지리산, 가야산, 덕유산)

 

현재 비슬산 정상의 명칭은 대견봉으로 되어 있는데 이는 지난 세월 어떤 착오에 의하여 명칭이 잘못 설정된 것입니다. 원래 이름은 천왕봉입니다. 대견봉은 현재 짓고 있는 대견사 위의 봉우리인 1034봉을 일컷습니다. 이걸 수정하기 위하여 얼마 전 달성군 지명위원회에서는 이 봉우리의 이름을 원래대로 변경하기로 결정 하였습니다. 따라서 앞으로 현재 정상으로 되어 있는 대견봉은 천왕봉으로 이름이 바뀌고 현재 1034봉이 대견봉의 명칭을 되 찾게 됩니다. 이는 올해 3월 1일 대견사 개창식을 맞춰 진행될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비슬산의 새로운 명소 대견사와 함께 펼쳐지는 환상의 파노라마를 소개합니다.멋지게 잘 소개 할려고 정성을 듬빡 담아 만들었으니 천천히 감상하여 주세요.

사진들은 모두 대형사진으로 감상 할 수 있게 하여 두었습니다. 사진 아래 빨강 글씨 클릭하면 보신 사진이 큰 화면으로 나타납니다.^^

 



 

 

 

 

대견사와 함께 조망되는 멋진 풍경

죄측으로 지리산 중앙 우측으로 오도산이 보여지고 가야산은 위 사진에서는 산자락에 가려 보이지 않습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좌측 중간이 지리산, 좌측 끝은 백운산

 

사진으로 보기

 

 

 

 

대견사 3층석탑과 지리산

 

큰 사진으로 보기

 

 

 

 

 대견사 3층석탑과 지리산

 

큰 사진으로 보기

 

 

 

 

조금 거리를 조정하여 다시 감상

대견사 3층석탑과 지리산

 

큰 사진으로 보기

 

 

 

 

대견사 위 1034봉에서 조망되는 파노라마

 

큰 사진으로 보기

 

 

 

 

 

큰 사진으로 보기

 

 

 

 

좌측으로 백운산과 중앙의 지리산

 

큰 사진으로 보기

 

 

 

 

지리산과 낙동강, 그리고 현풍

 

큰 사진으로 보기

 

 

 

 

가야산과 비슬산 정상

 

큰 사진으로 보기

 

 

 

 

가야산과 덕유산

우측 중앙의 높은 봉우리가 가야산이고 그 좌측으로 덕유산이 눈이 덮여 있는 모습으로 보여 집니다.

가야산 우측으로 뒤로 보여지는 산은 대덕산입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가야산을 더 가까이..

가야산은 정상부가 불꽃모양으로 보여지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위 사진의 가야산 정상부 좌측의 뒷 부분 옆으로 보여지는 산은 수도산 옆의 단지봉입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덕유산을 가까이..

뒤로 보여지는 산군이 덕유산인데 우측의 봉우리가 정상인 향적봉입니다.

좌측으로 덕유능선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좌측 중앙의 뾰쪽하게 솟은 산은 오도산입니다.

위 파노라마는 오도산에서 가야산까지의 풍경입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지리산입니다.

주봉인 천왕봉과 중봉이 뚜렷하게 보이고 능선 우측으로 반야봉이 보여 집니다.

그 앞으로는 황매산이 조망 됩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지리산 천왕봉과 중봉, 그리고 지리산 주 능선의 우측으로 반야봉이 그 형태를 뚜렷히 보여 줍니다.

반야봉 앞쪽으로 우측으로 약간 비켜 황매산이 조망되고 지리산 좌측으로는 웅석봉이 조망됩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고향 가는 길에 늘 보여지는 오도산

정상에 시설물이 있어 어디서나 눈에 뜨이는 산입니다.

정상까지 차가 올라갈 수 있는 곳입니다.

오도산 뒤로 우측에 보이는 산은 거창의 금원산, 그리고 맨 우측 뒤로 월봉산도 보여 집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지리산에서 가야산까지 천하의 멋진 조망이 이어지는 비슬산의 파노라마

 

큰 사진으로 보기

 

 

 

 

비슬산 강우레이더관측소와 972봉, 990봉, 그리고 관기봉으로 이어지는 능선의 파노라마

 

큰 사진으로 보기

 

 

 

 

전남 광양의 백운산이 멀리 조망 됩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창녕방향의 산군들

 

큰 사진으로 보기

 

 

 

 

가야산과 북서쪽 방향의 산군들

 

큰 사진으로 보기

 

 

 

 

 

 

큰 사진으로 보기

 

 

 

 

비슬산 정상과 대구 방향의 산군들

큰 사진으로 보기

 

 

 

 

좌측의 비슬산 정상과 중간의 월광봉 그리고 우측의 강우레이더 관측소

그 뒤로 최정산이 조망 됩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북쪽으로 조망되는 팔공산 자락과 그 앞으로 청룡산이 우뚝하게 솟아 있고 청룡산 좌측으로 앞산자락이 조망 됩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대견사와 가야산

대견사 뒤로 뾰쪽한 봉우리가 앞으로 대견봉으로 이름이 바뀔 1034봉입니다.

 

큰 사진으로 보기

 

 

 

 

 

큰 사진으로 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2.02 07:26 신고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우리의 아름다운 남쪽 산하를 거의 다 볼수있는게 너무 감동입니다.
    명산들의 파노라마 향연이 지금 이 아침 서울의 공기 마저 정화시키는 느낌입니다.
    비슬산 바위 위의 대견사 3층석탑은 남녘의 산하들을 지키는 수호신처럼 굳건하게 서있습니다.
    대견봉과 천왕봉은 원래 이름을 되찾게 되었군요.
    여느 절과는 달리 나무보다는 바윗돌에 둘러싸인 대견사가 특이해 보입니다. 나중에 개창식소식도 전해주셔여.^^*
    아침부터 멋진 비슬산풍경을 잘보았습니다. 즐겁고 행복한 휴일되시기 바랍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4.02.03 0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대견사 중창개산식은 올해 3월 1일날이 예정되어 있습니다.
      산 정상부 능선상에 지어지는 절로서는 우리나라에서 아주 드문 케이스가 아닐까 합니다.
      아울러 전방으로 조망이 기가막혀 그 어느 곳보다 새로운 명소가 될 것이라 여겨지구요.
      요즘 중국발 미세먼지와 이상기온등으로 겨울 조망이 확 트이지 않는 날들이 많았는데 이날은 마침 조망이 나름대로 트여서 모처럼 시원한 경치를 볼 수 있었습니다.
      다음에 대견사 소식 자주 전하여 올리겠습니다.
      하마님, 설명절 잘 보내시고 올해는 좋은 일들 많으시기를 빕니다..^^

  2. 2014.02.02 14:07 신고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우님네 올 명절은 다른해에 비해
    더 즐겁고 뜻있는 명절이였겠구나 하는
    생각을 가져 봅니다.

    비슬산 오며가며 몇번은 지나친것 같으데
    여태것 한번도 못올라봤네요.
    아우님이 이다지 내세우는 곳이라면
    당연히 올라볼만한 곳이라 생각되기에
    마음 먹어봅니다.
    꼭 가보려고요!....
    일단은 아우님의 사진으로 연휴의 마지막날
    편히 산행을 마칩니다.
    자꾸 자꾸 축하드리고싶은 마음입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4.02.03 08: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형님.
      저녁에 딸 집에 가서 꼬맹이 얼매나 컷나 하고 쳐다보는게 하루 일과가 된 듯 합니다.
      비슬산 정상부는 산꾼들이 오르는 곳으로 바뀔것 같고 앞으로 대견사지는 누구나 쉽사리 올라갈 수 있게 전기자동차로 셔틀버스를 운행할 계획이라 합니다.
      현재도 정상부까지 도로가 임도형태로 놓여져 있어 접근이 가능 합니다만 앞으로는 주기적으로 셔틀이 운행된다고 하니 위 사진 찍은 곳까지 누구나 쉽사리 올라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다음에 대견사 개산식 후 시간 나시면 한번 들리셔서 멋진 조망도 구경하시고 새로지은 대견사도 둘러 보십시요.
      형님, 뒤늦게 설 세배 드립니다.
      기온차가 심한데 감기 조심하시고 올 한 해도 복된 일들 가득 하시길 빕니다..^^

  3. 2014.02.04 13:57 신고 에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갑오년 정초에 산 높은 곳에서 낮은 곳으로 찍힌 비슬산의 조망사진을 보니 오금이 저리기도 하지만 아주 시워~언 합니다.ㅎ
    새해 복 많이 받으셨지요? 두가님^*^ 올해는 댁내 모든 분 건강하시고 하시는 일 술술 잘 풀리시길 기원합니다.
    옛날엔 고유명절이 있는 울 나라의 미풍양속 문화를 아주 자랑스럽게 여기곤 했었는데
    이거이 어떻게 시간이 흐를수록 점점 더 가족들 참여도가 낮아지고... 말들도 많아지고...ㅜㅜ
    게다가 저도 딸이 있지만 갈수록 본가보단 처가 위주로 명절문화가 날로 발전(?)을 하니.....
    차라리 명절이 일년에 딱 한번만 있었으면...하는게 요즘 제 속 마음입니다.
    아뭏든 이것 저것 쌓였던 모든게 비슬산 조망으로 확! 날려버린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4.02.04 2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맙습니다. 에디형님.
      형님댁내에도 올 한해 모든 일들이 만사형통하시고
      만복이 가득 하시길 빌어 드립니다...;););)
      이전에는 아들 나으면 춤을 추었으나 요즘은 병원에서 아들 놓으면 시큰둥 하다고 합니다.
      대신 딸을 낫게되면 좋아한다고 하니..
      세상이 바꿔도 많이 바꿘듯 합니다.
      이전같이 자식이 부모를 봉양한다든지 나이들면 아들이 부모를 돌보는 세대가 아니다 보니 오히려 살가운 딸을 더 선호하게 된듯 합니다.
      그러다 보니 딸의 지위가 높아져 요즘은 본가보다는 처가쪽으로 힘(?)이 쏠리는 느낌입니다...ㅎ
      이번 설 연휴 6일 중 3일은 산행을 하고 하루 반은 친가 반나절은 처가 나머지는 왔다갔다 내지는 휴식을 하였습니다.
      오늘은 立春.. 춘래불사춘인지 날싸가 꽤 맵습니다.
      감기 조심하십시요. 에디형님..^^

prev | 1 | ··· | 542 | 543 | 544 | 545 | 546 | 547 | 548 | 549 | 550 | ··· | 1839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한눈에 보기(클릭)
2016. 8월까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