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보기 - 7번국도 지도와 "지구별에서 추억 만들기"

정동진을 지나 남으로 내려오는 길은 사람의 허리뼈와 같이 약간 구부정하여 들쑥날쑥한 지형이 많습니다.
망상해수욕장을 지나고 해안가 도로를 따라 내려 오다가도 금방 다시 7번국도의 본선을 타야 되고 이어 동해시와 삼척시내를 지냐야 되는데 이곳에서 마트에 들려 몇 가지 준비물을 보충 합니다. 동해와 삼척 인근의 해수욕장들은 해거름에 바람 쐬러 나온 이들이 많습니다. 도심에서 가까이 해수욕장이 있다는 것도 큰 축복입니다.
삼척을 지나 조금 더 내려오면 곧 맹방 해수욕장을 만나게 되는데 아주 넓은 해수욕장입니다. 날이 어둑하여져 오늘은 이곳에서 신세 좀 질까 합니다.





망상, 동해, 삼척, 맹방해수욕장 지도및 위치

망상해수욕장을 지나 남으로 내려 가는 해안길. 얼마 가지 않아 동해시입니다.

동해시를 지나고 바로 이어 삼척시입니다. 어둑해 지는 날씨에 멀리 삼척이 보입니다.

맹방해수욕장에서 바라본 삼척쪽의 야경.

다음날 새벽입니다. 역시 이곳에서도 군인들이 새벽순찰을 하고 있습니다. 해변에는 유기견인듯 보여지는 개들이 떼지어 돌아 다니고 있네요.

동해일출이 시작되었습니다. 만약에 새해 첫날, 이렇게 멋진 일출을 맞는 장면이라면 엄청난 함성이 들렸을 것 입니다..







오메가(Ω)가 찍혔습니다. 아... 감격..ㅎ 동해 일출 장면만 봐도 가슴 벅찬데 멋진 오메가를 찍게 되었습니다. 전문 사진작가가 보면 우습겠지만 그래도 뿌듯합니다.







다시 7번 국도를 따라 南으로 향합니다. 하얀 무궁화가 아름답습니다. 무궁화와 배롱나무 모두 이맘때 쯤 제 자태를 뽐내는데 두가지 다 꽃을 한참이나 피운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해안도로를 따르다 찔끔찔끔 내려서 이곳 저곳 기웃거리다 보니 마을 이름들이 생각나지 않습니다.



어촌체험마을이라는 간판이 보이길래 들린 곳인데 뭘 체험하게 해 주는지 궁금합니다. 아마 괴기잡이 나갈때 데리고 나가서 배멀미 잔뜩하게 만들어 식컴시키는거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어느 바닷가 마을에 있는 가게. 판장가게라는 간판을 보고 아내와 온갖 추측을 하였습니다. 구판장의 준말이다..어판장의 준말이다. 어른 이름이다. 아이 이름이다..등등.. 오뎅, 얼음, 아이스박스, 주류일절이 주 메뉴이네요.

동해안에 섬이라고는 울릉도와 독도만 있는 줄 알았는데 내려 오면서 보니 일부 조그맣지만 섬들이 몇 있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08.25 10:54 신고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다에 붙은 일출을 오메가라고 하는군요. 첨 알았습니다. ^^
    황홀한 일출광경과 무궁화꽃에서 여기가 대한민국임을 알려주는듯 멋지게 피어나네요.
    제가 사진을 잘 모르지만 일출사진들은 거의 전문가 수준이 아닐까 싶습니다.
    날아가는 갈매기도 절묘하게 포착되고 구름과 어우러진 일출이 아주 멋드러집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08.25 1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찍은 사진은 그냥 카메라가 받쳐주어 찍는 수준이 아닐까 합니다.
      특히나 일출사진 같은 건 전아직도 멀었다고 생각 됩니다.
      그래도 하마님께서 좋게 봐 주시니
      약간 어쓱 합니다..
      잔 기술을 좀 배워서 다음에 진짜 멋진 오메가 올려 드리겠습니다..^^

  2. 2011.08.25 13:58 신고 호빵마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너무 좋습니다..전문 사진작가의 사진이 별건가요~~
    이렇게 멋진 일출사진..동해일출은 바닷빛만큼이나 투명하고 깔끔하네요~~
    잘 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08.26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미님 고맙습니다.
      별 어줍잖은 것도 이렇게 칭찬을 받고 나면 힘이 불끈 솟곤 합니다.
      늘 멋진 날들 되시길 바랍니다..^^

  3. 2011.08.25 14:47 신고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전기 등에 메고 여명속에서 바닷가를 순찰 하는 군인들의 모습은
    그야말로 어데 사진 전시회에서 대상 작품을 구경 하고 있는것 같습니다.
    제가 동해 나 남해 여러바다에서 일출은 많이 구경을 하였지만
    오늘 사진으로 보는 아우님의 작품은 실제 구경하는 이상의 감동입니다.
    허긴 그때는 졸린 눈으로 일출 감상이라는 개념도 갖고 있지도 못 했을테니깐요...ㅋㅋ
    하얀 무궁화 꽃 사진 또한 멋지게 찍으셨군요.....^^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08.26 1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출 장면은 늘 가슴을 설레게 하는 것 같습니다.
      그 태양이 지구를 한바퀴 돌아 다시 나오는 것인데도
      새로움이 가득하여 지구요.
      형님의 칭찬을 보약으로 하여
      사진에 대하여 공부를 좀 해야 겠다는 생각을 하여 봅니다.
      요즘 주위에 무궁화가 많이 피어 있는데
      이 꽃은 자세히 보면 볼수록 아름답다는 생각을 하여 봅니다..^^

  4. 2011.08.25 20:32 신고 별자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문가가 본다해도 감탄할 것 같습니다.
    오메가의 둥근 불덩어리에서 새로운 氣를 충전하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08.26 1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별자리님 고맙습니다.
      수평선 저편에서 솟아 오르는 오메가와 함께
      늘 새로운 날들로 기운 가득 하시길 바립니다.^^

  5. 2011.08.25 20:35 신고 Favicon of http://koreanpaperarts.blogspot.com/ BlogIcon 지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림 같은 집은 저 푸른 초원위에 지어도 좋겠지만, 바닷가에도 지어서 님과 함께 한평생 살고 싶네요.
    행운의 오메가를 찍으셨으니 두가님의 행운의 파랑새 소식도 기다릴께요.

    • Favicon of http://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1.08.26 13: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이전에는 꼭 바닷가에 집을 지어서 살아 보고팠는데
      언제부터인지 바닷가는 우울증이 걸린다하여
      약간 바다와 떨이진 곳으로
      마음속 이사를 하였답니다.
      지인님께서도 늘 좋은 날들로 이어 지시길 바래 드립니다..^^

prev | 1 | ··· | 1345 | 1346 | 1347 | 1348 | 1349 | 1350 | 1351 | 1352 | 1353 | ··· | 1837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한눈에 보기(클릭)
2016. 8월까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