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구별 가족의 글

서울풍물시장.

 

제 어설픈 기억으로는,

지금의 왕십리 중앙시장을 지나서 시장 끝자락에 있었던,

황학동 벼룩시장이 현재 서울풍물시장의 원조가 아닐까요 ? 


현재 서울시가 만든 풍물시장은 복고열풍이 불기 이전부터,

황학시장의 벼룩시장은 이미 예 전 부터 유명한 장소였습니다.

지금도 동묘 근처에도 규모는 작지만, 벼룩시장이 형성이 되여있습니다.


황학동, 동대문을 거쳐 지난 2008년 신설동에서 다시 탄생한 풍물시장 입니다.

건물은 2층으로 구성됐지만,

밖에서 풍물시장을 보고 있으면 3~4층으로 보일 정도로 제법 큰 규모입니다.


오랜 전 벼룩시장의 추억을 기대를 하신다면, 실망을 하실 수도 있습니다.

나들이 겸,  잠 시 추억을 되살린다는 가벼운 생각으로 둘러 보시면 좋다는 생각이 듭니다..^^

 


풍물시장의 1층에는,

각종 구제의류, 생활 잡화 그리고 전통생활용품, 공예·골동품들이..

지나가는 손님들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특 히 복고 패션과 물건들에 관심이 있으시다면,

구제의류, 골동품 상점을 꼭 들려야하는 필수 코스입니다.

뭐..저 처럼 골동품에 문외한은 어쩔 수 없지만,

안목이 있으신 분들은..

발품을 팔으시면  좋은 물건을 찾을 수 있지 않을까..하는 생각입니다.

 


찬찬히 여유로운 마음으로 각 매장을 유심히 보시면..

아 ~~

저 물건 예 전에 내가 쓰고, 본 물건인데.. 하실 겁니다.


 

신설동 역에서 가까운 거리에 있습니다.

젊은 친구들이 의외로 많이 보입니다.

 

사진은 주머니에 가져 간 디카로 화질이 많이 떨어집니다.

 


 

 

돼지 저금통이 눈에 들어 옵니다.

동전이 다 차면.. 아까워서 어떻게 돼지를 잡나요..ㅎㅎ

 

 

라디오에서 음악이 흘러 나옵니다.

물론 깨끗한 음은 아니지만..

 

 

예 전에 발틀로 돌리던 재봉틀도 기억이 납니다.

 

 

 

 

 

저 TV를 보던 시절에는 전화기와 TV 가 재산목록 1 호 였습니다.

 

 

 

선데이 서울... 군 시절 제 직속 고참 헬멧 안에는 늘~ 이쁜 모델분 사진이.. ^^

 

 

 

이층 입구에서..

 

 

 

 

 

 

 

 

 

 

-- 끝 --

 

'지구별 가족의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충남 계족산 황톳길  (8) 2017.06.12
두물머리  (10) 2017.06.07
오랜만에 인사를 ..  (8) 2017.06.02
홍천 팔봉산행  (10) 2017.04.10
선암사...  (8) 2017.03.27
사는게 뭔지요...  (12) 2017.02.28
전등사에서 석모도 보문사 까지..  (11) 2017.02.27
서울 서촌 나들이..  (8) 2017.02.20
지구별 네번째 모임에 대한 의견을 부탁드립니다.  (11) 2017.02.15
선자령  (11) 2017.02.13
서울풍물시장.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