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의 사진작가 필립 라메트(Philippe Ramette)의 작품을 감상할때는 항상 첫머리에 다음과 같은 안내문이 따라 붙습니다.
'이것은 포토샵으로 조작하거나 합성한 사진이 아닙니다.' 즉, 요새말로 레알이라는 것입니다.
그런 관념으로 이 사진들을 가만히 쳐다보면서 먼저 떠 오르는 생각은 '작품도 아무나 하는것 아니다.'는,,,
중력에 대하여 무지 저항심이 강한 작가의 사진에서는 양복깃이나 머리카락 하나도 쏠림없이 완전하게 관중을 속이는데 성공하였습니다.
그가 작품을 만드는 과정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는 사진이 맨 아래 있으니 참고하시면 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2.20 09:21 dasci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사진들을 보면서.. 왜 ? 저 고생을 하면서 까지 저런걸 찍어야 하지..하는 의구심이 먼저 드는걸 보면..
    제가 예술작품을 대하는 기본적인 소양이 너무 없습니다.
    이는 멍청한 걸까요? 아님 무식한 걸까요?
    정답은"둘다입니다" 가 맞는것 같습니다 ㅋㅋ
    대단한 정성이구나..하는 단순한 생각만 듭니다...
    갈 수 록 무식한게 자랑인줄 알고 있으니 이것도 문제입니다.
    두가님 ! 치료방법 좀 알려주시기를 월요일 아침부터 어거지를 부려봅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2.20 1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경상도 말로 이런사진을 보면서 딱 하는 말은..
      욕봤네. 입니다.
      옆에서 거들때는 큰욕봤네. 이구요.
      그렇게 별 가치도 없는 일을 엄청난 고생을 하면서 만든것 같습니다.
      제가 요즘 증상이 dasci님을 닮아 가는 걸 보니
      아무래도 dasci님께서 특수한 바이러스를 댓글을 통해
      유포하고 있는듯 하옵니다.
      저도 지금 환자가 되었는데
      우야꼬요.. 엉엉..

  2. 2012.02.20 11:55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것 참~ 믿을수도 없고 그렇다고 내가 믿는 사람이 사실이라는데 안 믿을수도 없고.
    맨 아래 힌트를 보니 어느 것은 가능 할 것 같기도..
    에라 모르겠다 그냥 그런갑따 하고 넘어 가야지
    너무 많이 알면 세상이 재미가 없을 것 같기도하네요.
    이정도면 치매 예방 차원의 두뇌 운동은 한 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2.20 1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런저런 보조도구를 사용하여
      보는 사람 눈을 희롱하는것 같습니다.
      시간많고 돈 많으면 먼 짓을 못할까마는
      저런짓은 하고 싶지 않습니다..ㅎ

  3. 2012.02.20 13:11 lsj2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정녕 공중부양을 한단말인가 ?
    정답은 지난 대통령선거때 출마한 허경영 본좌인가 하옵니다.
    나참 세상에...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2.20 1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번에도 허본좌가 출마를 하는지는 모르겠지만
      지번에 별을 하나 다는 바람에 출마가 어렵다는 이야기도 있습니다.
      제 생각에는 이번에 출마하면 제법 많은 표를 얻을껄요..ㅎ

  4. 2012.02.20 13:43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탄을 자아내게 합니다. 사진한장 찍으려 많은 노력이 필요하군요.ㅡ,.ㅡ;;
    중간에 꼬불꼬불도로에 앉아있는사진은 예전에 보았던것 같은데 합성이려니 생각했었습니다.
    레알이라는 맘으로 사진을 보니 더욱 빙빙돕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2.02.20 18: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이전에 여기의 사진들을 간간 보면서 트릭이라고 여겼는데
      사실이라니 놀랍습니다.
      나름대로 치밀하게 구상하여 찍은 것들인데
      엑스트라와 도구도 제법 사용이 되었을것 같습니다..^^

prev | 1 | ··· | 1740 | 1741 | 1742 | 1743 | 1744 | 1745 | 1746 | 1747 | 1748 | ··· | 2493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보기( 열림 - 닫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