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글과 그림

이게 그림? 중국 화가 렁쥔((冷軍)이 그린 사진 같은 그림

 

초현실적(hyper-realistic)인 묘사, 중국의 화가 렁쥔((冷軍, Leng Jun)이 그린 사진같은 그림.

평론가들에 의하여 '사실주의 한계를 뛰어 넘었다.'고 평가받고 있는 극사실주의 최고의 화가입니다.

지금은 중국의 일류화가이자 사실주의 화가의 선두격이지만 그는 한번도 정식 교육을 받아 본 일이 없다고 하네요.

유화로 그릴 수 있는 사실주의 그림의 극대치가 아닌가 합니다.

 

1963년생, 쓰촨성 태생으로 현재는 우한예술아카데미 부국장으로 많은 전시회와 수상경력도 있습니다.

그의 전시회에서는 일반 관람객이 미술 작품을 보려 왔는데 사진을 전시 해 두어 실망했다는 해프닝도 있었다고 하네요.

 

렁쥔((冷軍)은 많은 작품들이 있는데 대표적인 한 점을 소개 합니다.

요즘 SNS에서도 조금 화제가 되고 있는 '녹색 스웨터를 입은 여성'입니다.

원 제목은 "肖像之相—小姜"으로서 2011년 작품입니다. 120x60의 캔버스에 그려져 있구요.

우리말로 번역을 하면 "소강의 초상화" 쯤 되나요.

 

 

肖像之相—小姜. 2011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크게 한번 감상하여 보세요.

 

 

디데일한 모습을 부분적으로 나눠 봤습니다.

 

 

얼굴에 여드름, 마른버짐 자국?, 수술한듯한 쌍꺼풀 눈, 머리카락 한올 한올.. 흰머리도 하나 보이는듯...ㅎ

 

 

스웨트의 디데일. 털실 올의 그림자까지..

 

 

이게 그림이라고?

 

 

청자켓의 조직까지 하나하나 모두 살아 있습니다.

최고 성능의 카메라로 찍은듯한.. 극 리얼리즘.

 

 

 

 

렁쥔((冷軍) 본인의 초상화입니다.

 

 

 

 

 

Comments

  • 저도 확대를 해 보니 정말 그림이라고 믿기가 더 힘이 듭니다.
    털실 한올 한올 현미경으로 보면서 그리지 않고서야 어떻게 저렇게 ?
    그저 감탄사만 나올 뿐 입니다.

    • 좀 속되게 표현하면,
      눈깔이 아파서 그림을 어떻게 그렸는지 모르겠습니다.
      쏭님 표현대로 커다란 돋보기 대고 그린듯 하네요.^^

  • 세상에 믿을수가 없을 정도로 정교 하네요.
    이건 사진보다 더 사진같은 그림이네요.

  • 헉...사진이 아니라 그림이라구요 ?
    와우~ 인간의 한계는 어디까지인지 경악스러울 정도네요.
    사진인줄 알고 실망했다는게 이해가 가고도 남네요...ㅎㅎ
    본인 초상화까지...
    세상에 이런일이...라는 표현이 꼭 맞을거 같습니다...ㅎㅎ
    덕분에 잘 보았습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 하여튼 그림 한 점 다 그릴려면 눈알이 뱅뱅 돌것 같습니다.
      엄청난 집중력에다가 뛰어난 감각이 동시에 작용을 해냐 하니
      작가도 막걸리 타입은 아닐것 같다는 생각이...^^

  • 창파 2020.04.08 09: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른이에 결점 끄집어내기나 아니면 작은 실수까지 지적질을 취미로 삼는
    아주 못된 저로서도 오늘은 어디가 헛점이있다고 말을 할수 없는 완변한 사진같은 그림입니다.
    그것도 화소수가 엄청난 고급카메라 수준입니다.
    역시 땅덩어리 크고 엄청난 인구의 국가이다보니 놀랄만한 재주를 갖고있는 사람도 많군요.
    가끔씩 마음에 안들때는 흉을 볼때도 많이 있지만
    이런 경우처럼 특별한 재주나 대륙에 커다란 인공구조물을 볼때면 약간 기가 움추러들게 되는 것은 숨길수가 없군요.......^^

    • 이 화가가 그린 그림들이 다수 있는데 여러점 같이 올려 드릴려다가 이 한점으로도 충분할것 같아 올려 놨는데 정말 놀라운 그림입니다.
      형님 말씀대로 아주 성능이 좋은 카메라 사진이라 해도 믿을 것 같구요.
      암튼 그림임에는 분명 합니다.^^

  • 세이지 2020.04.08 09: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보다 더 사진 같다'고 생각했는데
    jshin86 님이 벌써 쓰셨네요.
    그래도 그 보다 더 맞는 표현이 없는거 같아요.
    하도 신기해서 초상화를 확대해보니
    눈이 제게 '너 아직도 의심하지?' 그러네요.
    초상화 그려 달라는 분 많을 것 같아요!

    • 옷가지 하나하나 그 섬유 가닥의 그림자까지 보고 있으면 어이가 없을 정도의 놀라움이 다가 옵니다.
      어릴때 조금 굶은 처자인지 얼굴에 마른버짐 자국도 슬쩍 보인다면 너무 오버한 것일까요?
      제 눈에는 흰머리 한가닥도 보이구요.^^

  • 우와... 사진이 아니라 그냥 사람같은 형상인데..엄청 정교하게 잘 그리신거 같아요.. 세세하고 세밀하고 털실 하나하나 디테일이 엄청 정교하게 그린 그림같아요...놀랬습니다..

    • 파카소를 데리고 와서 교육 좀 시켜야 겠습니다.
      그냥 붓으로 이리저리 왔다갔다 몇번하고 그럴듯한 제목 하나 붙여 놓으면 수천만원짜리가 되어 버리는 ..
      이 양반은 쪼그리고 앉아 수일을 머리카락만 그렸을 것인데 말입니다.^^

  • 하마 2020.04.09 1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건 뭐 그냥 화질좋은 사진인데요? 정말 놀랍습니다.
    누가 봐도 그림이 아닌 사진으로 착각하는게 정상인듯합니다.^^
    작가의 작품을 몇점 더보려 검색했는데 모두들 대단하더군요.
    미술교육도 받지않았고.. 한치의 사소함을 놓치지 않는 작가의 예리한 눈이 명작을 만든것같습니다.
    사진기 없던 옛날에 태어났다면 지금쯤 어느 임금님의 용안을 그리고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잘보았습니다. 즐거운 하루 되세요.;)

    • 사실주의 화가들이 간혹 멋진 그림을 그려 사람을 놀라게 만드는데 이 화가는 그 수준을 넘어 선듯 합니다.
      하마님 말대로 정말 예날 같으면 임금님 초상화를 그려 칭찬 엄청 봤았을것 같고 그 그림이 후대로 남아 진다면 대단하였을 것입니다.^^

  • 산가자 2020.05.14 14: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문경 단산 검색하다 이곳으로 흘러들어오게 되었는데, 블로거님의 정체가 궁금해졌습니다.



Calendar
«   2022/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Visits
7,677,365
Today
86
Yesterday
3,2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