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 이야기

무인도에서 20년동안 벌거벗고 홀로사는 노인

반응형

일본노인이 나체로 무인도에서 20년동안 홀로살고 있다는 내용이 해외토픽에 오르내리네요.
일본구글에서 검색을 하여 보니 오히려 자국내에서는 거의 기사감이 아닌듯 별로 나와 있지도 않습니다.

노인의 이름은 마사푸미 나가사키(長崎真砂弓), 올해 76세이네요. 영문표기는 Masafumi Nagasaki라고 되어 있습니다. 이 노인이 왕년의 복잡한 삶을 접고 조용한 무인도에서 홀랑벗고 혼자 산지가 20년이 되었답니다.

노인이 살고있는 섬은 오키나와(沖縄県)에서 한참 떨어진 필리핀해역 가까운 조그만 무인도 소토바나리섬(外離島).
이 섬은 1700년대에는 사람이 살았는데 식수를 구할수가 없어 그 뒤 무인도가 되었답니다.
그걸 이 노인이 접수하여 왕국의 주인공으로 살아가고 있네요.

 

젊을때 사진작가 노릇도 잠깐 하였고, 고급 클럽바와, 술집, 다방등의 직업을 전전하면서 떠돌아 다니다가 40살때 20살 연하의 여성과 결혼하고 아이도 2명 낳았답니다. 보통사람이라면 그저 그렇게 살겠는데 이 남자 답답함을 이기지 못해 가정을 뿌리치고 50살때 아이와 부인을 남겨두고 이곳으로 들어 왔다고 합니다.
이곳 자연속에서 살아가면서 뭔가 부자연스러움을 느껴 옷을 홀라당 벗고 지냈다고 하네요.
이곳 섬에 정착한지 2년 뒤 태풍이 와서 섬을 완전히 파괴하여 그늘이 사라지기도 하였답니다.

생활은 일주일에 한번 배를 타고 나가 그의 형제가 보내주는 1만엔(약 14만 원)의 생활비를 찾아서 해결하는데 그걸로 일용품과 생수를 사서 지낸답니다.

조꼼 부럽기도 하지만  그래도 너무 외롭겠다는 생각이...

난파선에 예쁜 여인이라도 한명 떠밀려오면 금상첨화가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드네요.(데일리 매일 기사보기 : 이곳)



 

 

 

 

 

 

 

 

 

 

 

 

 

 

 

반응형


Calendar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