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일기

춘향아 업고 놀자.. 남원 광한루에서 만난 춘향

반응형

 

얘, 춘향아.

우리 한번 업고 놀자.


아이고, 부끄러워서 어찌 업고 논단 말이요?
건넌방 어머니가 알면 어떻게 허실라고 그러시오?


너으 어머니는 소시 때 이보다 훨씬 더 했다고 허드라.
잔말 말고 업고 놀자.…….     

 

이리 오너라 업고 놀자.

이리 오너라 업고 놀자.


사랑, 사랑, 사랑 내 사랑이야. 사랑이로구나, 내 사랑이야.
이이이이 내 사랑이로다.

아매도 내 사랑아…….

 

..............................

 

춘향가 중에서 자진사랑가 한대목입니다.

근데 이걸 어떤이는 꼭히..

 

얘, 춘향아.

우리 한번 고 놀자...

 

이게 맞다고 우기는 분이 있더이다..ㅎㅎ

 

................................

 

남원하면 춘향이와 추어탕이 생각 나는데 지나는 길에 광한루에 한번 들린다는게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춘향제가 열리고 있었습니다.

아쉽게도 이 글을 적고 있는 지금은 행사가 종료 되었네요.

 

http://www.chunhyang.org/

 

휴일 중의 축제날이라 사람들도 많고 잘 꾸며 놓아서 하루죙일 이리저리 돌아 다녀도 지겹지는 않을 것 같은 행사장이었는데 시간이 그리 많지 않아 겉핥기로 대강 둘러 봤습니다.

광한루는 모처럼 들려 봤는데 봄철이라 날씨도 포근하고 나무들이 싱그러워 정말 괜찮은 곳이었습니다.

 

그냥 쉰다는 생각으로 들린 곳이라 특별히 액션은 없습니다.

그냥 제가 둘러 본 것처럼 편히 구경하십시오..^^

 

 

 

남원 요천에 놓인 삽다리.

얼마나 튼튼하게 놓였는지 중장비가 지나가도 끄떡없겠습니다..

 

 

요천변에는 꽃양귀비를 비롯한 제철 꽃들로 화려합니다.

 

 

남원은 춘향이땜에 묵고 사는데는 지장은 없을듯...ㅋ

 

 

 

 

 

 

 

 

 

 

 

 

 

 

 

 

 

광한루 정문

청허부(淸虛府)라는 현찬글씨가 달려 있네요.

춘향제가 열리고 있는 메인스테이지라 입장객이 엄청나게 많습니다.

(공짜 아닙니다.)

 

 

이전에 유럽에 가서 이런 장면들 많이 봤습니다.

특정한 복장으로 한참동안 가만히 있는데 가끔 지나는 알라들을 놀래키기도 하구요.

나이든 어른들은 이게 뭔가 하고 그냥 지나치는 모습이 재미있습니다.

 

 

군데군데서 이런 모습이..

한참 있다가 또 장소를 이동하여 멀뚱히 서 있고..

이게 전문용어가 있었는데 까 먹었습니다.

 

 

광한루 앞 연못입니다.

아주 조경이 잘 되어 있고 분위기 좋습니다.

 

 

 

위 사진을 클릭하면 크게 보여 집니다.

 

 

광한루입니다.

밀양 영남루, 진주 촉석루, 평양 부벽루와 함께 우리나라 4대누각입니다.

정면 5칸, 측면 3칸으로 이루어진 팔작지붕형태의 건물로 현재 보물 제281호로 지정되어 있구요.

광한루를 포함하여 연못, 방장정, 영주각 등이 어우러진 정원인 광한루원은 명승 제33호입니다.

 

 

 

 

 

오작교

 

 

광한루 앞 연못의 잉어..

이 중 두어마리는 엄청나게 큽니다.

한마리 잡으믄 동네 잔치 해도 될 듯...

 

 

연못가에 있는 자라돌(鳖石)

 

자라돌의 유래

한서의 이르기를 발해(조선)에 삼신산을 등지고, 커다란 자라 한마리가 있었다고 한다. 이를 연상해서 연못 가운데에 삼신산(영주산,봉주산,방장산)을 선조 15년(1579년)에 만든 뒤, 이 고장에 재난이 자주 일어나게 되자 여기에 자라돌을 만들어 삼신산을 지켜보기 한뒤부터 재난이 없어졌다는...

 

 

 

 

 

춘향국악대전 예선전도 잠시 보고...

 

 

춘향국악대전 본선인 결선도 잠시 보고...

 

 

약간 맹~해 보이는 이 분이 바로 춘향...

 

 

광한루 앞을 어우동 여사들이 떼로 몰려 다니네요.

 

 

월매집

 

 

 

 

 

노란 수선화가 아닌 창포...^^

 

 

 

아래 사진들은 광한루 이곳저곳을 다니면서 사진 작가들의 모델이 되어 주고 있는 미스춘향분들입니다.

저도 같이 몰려 다니면서 찍은 것이 아니고...

제가 돌아댕기는 곳마다 이들이 몰려 와서 사진을 찍어대는 바람에 엉겹결에 저도 몇 장 찍은 것입니다.ㅎ

 

 

 

 

 

 

 

 

 

 

진,선,미,정,숙,현...

이쁜건 둘째치고 얼굴들이 모두 계란만 합니다...

 

 

이들은 뭔 역활인지 모르겠으나..

어우동 스탈입니다.

 

 

변사또와 춘향이...

 

 

 

 

 

 

 

 

 

 

 

 

 

광한루원을 잘 둘러보고 나오려는데 마침 가훈(家訓)을 무료로 써 준다기에 부탁드려서 하나 받았습니다.

딱히 마땅하게 생각나는 것이 없어 그냥...

 

'처럼 살자' 고 했는데 ... 글쎄유,,,, 이게 가훈으로 좀 그렇기는 하지유..?

 

 

 

 

반응형


Calendar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