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 이야기

지구에서 가장 더운 장소는 어디일까? 최고기온 Top 10

반응형

 

 

슬 슬 여름이 다가오기 시작합니다.

어제부터 장마비가 쏫아지기 시작 하는데 장마 끝나면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 되겠죠.

제 거주지는 대구.

우리나라에서 여름이 가장 핫한 동네. 

대프리카로 불리면서 그냥 마구 더운 동네입니다.

 

웃기는 건 ...

한여름 다른 도시 기온이 더 높다는 뉴스 나오면 대구 사람들 은근히 자존심 상해 한답니다.

이걸 똥나발 자존심이라고 하남유? ㅋ

 

그동안 우리나라 최고 기온은 1942년 8월 1일 대구 기온이 40.0˚C를 기록하면서 기록으로 남아 있었는데 이게 작년 8월 1일 강원도 홍천이 40.1˚C까지 오르며 76년만에 대구가 아쉽게도(?) 타이틀을 뺏겨 버렸습니다.

올 여름에는 꼭 되찾아 오길 바라면서..

(몇 년전에 대구 관측소가 조금 서늘한 곳으로 자리를 옮겼는데 그 영향이 있을것이라고 대구 사람들은 우기기도 합니다.)

 

근데 사실 40˚C전후는 더운것도 아닌 곳들이 지구 곳곳에 있습니다.

태양에 의하여 과연 얼마까지 지구 표면이 더워질까요?

지구에서 가장 높은 기온을 자랑(?)하는 10곳을 모아 봤습니다.

참고로 인간이 견딜 수 있는 한계온도는 51.7˚C라고 합니다.

 

 

 

 

 

 

10위 : 이란, 반다르에마쉬아르(Bandar-e Mahshahr, Iran)

이곳은 습도도 꽤 높아 2015년 7월 열지수가 74도를 기록했다고 합니다.

가장 높은 기온은 51˚C

 

 

 

 

 

9위 : 수단, 와디할파(Wadi Halfa, Sudan)

와디할파는 이집트와 수단 국경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이곳에 생긴 댐으로 사람들은 모두 떠났다고 합니다.

1967년 4월에 53˚C를 기록하였습니다.

6월 평균 기온이 41˚C 라고 하네요.

 

 

 

 

8위 : 이스라엘, 티라트뷔(Tirat Zvi, Israel)

요르단 서쪽의 Beit She'an Valley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인구는 1,000명 미만이 거주하며 거의 농부들입니다.

1942년 6월 54˚C를 기록하였습니다.

 

 

 

 

 

7위 : 리비아, 가다메스(Ghadames, Libya)

리비아에 있는 가다메스는 사막에 있는 오아시스 도시인데 진흙으로 만들어져 있어 유네스코 문화유산으로 지정이 되어 있기도 합니다.

이곳 평균 기온은 대략 50˚C이고 기록은 55˚C입니다.

 

 

 

 

 

6위 : 튀니지, 케빌리(Kebili, Tunisia)

튀니지의 사막도시입니다.

여름 평균 기온은 40˚C 정도이지만 기록은 세운 최고 기온은 55˚C입니다.

 

 

 

 

 

5위 : 말리, 팀북투(Timbuktu, Mali)

사하라 사막 근처 니제르강 북쪽에 있는 고대도시입니다.

인구 6만명이 거주하는 도시로서 가장 최고 기온은 56˚C 입니다.

 

 

 

 

4위 : 에티오피아, 댈롤(Dallol, Ethiopia)

간헐천이 있는 곳으로 유명합니다.

1960년대에 광산지였지만 이제는 버려진 유령도시가 되었습니다.

연중 평균기온이 34˚C로 지구상에서 가장 높습니다.

6월의 평균 기온이 46.7˚C입니다.

 

 

 

 

3위 : 리비아, 아지지야(Aziziyah, Libya)

엘 아지지아(El Azizia)라고도 불리는 이곳은 90 년이 넘는 세월동안 지구상에서 가장 더운 기록을 보유하고 있었습니다.

보유한 기록은 1922년 58˚C입니다.

근데 뜬금없이 세계기상기구(World Meteorological Organization)에서 이 기록을 갑자기 공식기록으로 인정 않겠다고 합니다. 

이때 기록을 측정한 이가 경험이 없다는게  이유입니다.

하지만 아무도 Aziziyah가 한 여름에 49˚C 이상의 기온으로 상승한다는 건 부인 할 수 없습니다.

 

 

 

 

 

2위 : 이란, 루트 사막(Dasht-e Loot, Iran)

NASA는 위성을 사용하여 7년동안 이곳 사막의 온도를 측정했는데 한때 최고 기온이 70.5˚C 였습니다.

그것은 인간 생존의 한계를 휠씬 넘어선 기온이었습니다.

이곳 사막은 200마일 이상 펼쳐져 있는데 이 지역에서는 박테리아조차 존재하지 않는다는 의미입니다.

 

 

 

 

1위 : 미국, 데스밸리(Death Valley, California, USA)

캘리포니아의 모하비 사막에 위치해 있습니다.

이 지역은 사람은 거주할수 없지만 밤이되면 뱀, 쥐, 큰뿔양과 같은 동물들을 볼 수 있습니다.

데스 밸리는 WMO에 의해 공식적으로 지구상에서 가장 뜨거운 곳으로 기록 된 곳입니다.

 National Park Service에 따르면, 최고 기온은 1913년에 작성된 56.7˚C입니다.

이곳 여름의 평균기온은 47˚C에 이릅니다.

 

 

 

 

반응형


Calendar
«   2024/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