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속보

Posted by 쏭이아빠 지구별 팀 블로그의 글 : 2015.05.28 11:52

 

 

 

 

긴급속보입니다.

 

 

 

 

오늘 오전 대구 지구별 분식집에서

 

순대를 먹으러 온 손님 쏭빠씨가 순대가 너무 적다고 마구 행패를 부려

 

이에 매우 격분한 분식집 주인 두가씨는 주방으로 들어가..

 

칼을 들고 나오더니..

 

 

..

..

 

 

 

 

 

 

 

 

 

 

 

 

 

 

 

 

 

 

 

 

 

 

 

 

 

 

 

 

 

 

 

 

순대를 더 많이 썰어 주었다고 합니다.

 

 

 

 

이상 지구별일보  하마 기자였습니다.

 

 

 

 

 

 

 

(월말..수금도 부진하여...스트레스 풀 겸 잠 시 쉬었다가 흔적을 남기고 갑니다...^^)

 

 

 

 

 

 

 

 

 

 

 

 

 

'지구별 팀 블로그의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월여행 (청령포)  (14) 2015.07.07
강원도 영월여행(고씨굴) 1 탄.  (8) 2015.07.06
아산 외암마을 그리고 시흥 관곡지.  (11) 2015.06.22
제주 여행(수월봉. 우도)  (8) 2015.06.15
축하해 주실꺼죠!~^^  (10) 2015.06.05
긴급속보  (10) 2015.05.28
강원도 고성 트레킹  (10) 2015.05.18
할배 안 닮아서 얼마나 다행인지....  (9) 2015.05.10
민속촌 나들이...^^  (8) 2015.04.28
고려산  (8) 2015.04.27
장모님 !  (8) 2015.04.2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5.05.28 13:07 신고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이고마...
    어제 갈아입은 빤수 다 젖었네유.ㅎ
    근데 참 세월 빠릅니다.
    또 월말 :::::
    요즘 쏭빠님이 조금 힘드신 것 같아 氣를 잔뜩 탑재한 스커드 한방 날립니다.
    힘내시고 화이팅입니다.
    술 생각 나시믄 언제든지 콜 하십시오.
    달려 올라 가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쏭이아빠 2015.05.28 14: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월급날을 손꼽아 기다리시는 분들에게는 죄송하지만..
      월 초에 어이구 ~~한숨 돌리고나면..월 말입니다..ㅋㅋ
      기를 듬뿍 담아주신 스커드 한방 잘 받아서 챙겨 봅니다..^^
      휴~~
      대리점 사장님들은 꽁 꽁 숨어 계시고..
      전화를 하면 안 받으니..허 긴 저도 그 심정 이해는 됩니다.
      외근도 못 나가고 핸드폰 입금 신호 띠~링 만 기다립니다...ㅋㅋ

  2. 2015.05.28 21:39 하늘소망아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깜딱야!~쑝빠씨 놀래잖여유!~
    스트레스 풀리셨음 됐슈!~~지도 풀린듯
    긴급속보 후딱 보고 갑니다.
    항상 건강하세요!~쏭이아버님^^

    • 쏭이아빠 2015.05.29 06:55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니 ~~ 오랫만에 오셔서..
      후딱 가시면...
      소망 누이님....서운하지요 ~~^^
      (자주 좀 오세요 )

  3. 2015.05.29 07:15 에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ㅎㅎ 싱거우셔라~~

    • 쏭이아빠 2015.05.29 07: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두가님께서 설악산행으로 너무 화려하게 꾸며 놓으셔서
      제가 초를 치려고 좀 싱거븐 짓 좀 했습니다..^.^
      에디 형님~~~ 소금 좀 주십시요..ㅋㅋ

  4. 2015.05.29 08:16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월말의 스트레스를 이런식으로....후덜덜합니다.ㅋㅋㅋ
    쏭형님 이러시다가는 양치기 소년 되십니다.
    아무것도 모르는 저는 갑자기 기자가 되어서 덩달아 싱거운하마가 되었으니. ㅋㅋㅋ
    오늘 휴대폰에 띠링띠링 입금 알림음이 쉴새없이 울리시길 바래드립니다.;)

    • 쏭이아빠 2015.05.29 08:32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랫만에 푼수짓 좀 해봤습니다..^.^
      지구별 식단에 두가님처럼 고급스러운 메뉴도 있지만..
      가끔은 이런 푼수 글도 양념이 되여 읽어 주시는 분들도
      아니 이런 글도 올라오네..하시면서 용기를 내어 참여의 폭을 넓힐 수 있지 않을까요 ? ...ㅋㅋ
      ( 어거지 입니다..^^)
      하마님 허락도 없이 기자쯩을 드려서 죄송혀유 ~~~ (^.^)

  5. 2015.05.29 14:58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날이 갑자기 덥긴 덥구나....
    쏭빠님이 잠시 헛것도 보시고..ㅋ
    그래도 그렇지 여러사람 놀래키는 것은?!..
    이러다 쏭빠님이 늑대소년(앗 하마님 덧글을 보니 양치기소년!)같은 처지가 되면 안되는데.
    저도 날이 더워 양치기와 늑대를 혼동하고 있습니다.ㅋ ㅋ
    초기증세?!...

    • 쏭이아빠 2015.05.29 15:16  댓글주소  수정/삭제

      창파 형님 ..지각하셨습니다~~^.^
      이런 글도 올려야 다른 분들도..
      나도 이 정도는 하시면서 올려 주시지..않을까..하는 마음에서 올려 보았습니다( 뻥 입니다..ㅋㅋ)
      뭐..모든 분들께서 제 뻥에 이젠 익숙하셔서 ..좀 고민은 됩니다.

prev | 1 | ··· | 894 | 895 | 896 | 897 | 898 | 899 | 900 | 901 | 902 | ··· | 2439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보기( 열림 - 닫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