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구별 가족의 글

남원을 시작으로 진도 운림산방과 해남 미황사까지 봄길 드라이브

반응형

돌아오는날 서도역을 친구가 다시 한번 더 가서 찍은사진입니다.전날 꽃모종을 한다고 여러사람의 일을 하고 있어서 건진 사진이 없다고 하기에.... 

코로나로 인하여 꽃구경마져도 꺼려지는 요즘...

도시 생활을 하는 친구가 얼마전부터 가까운 곳이라도 함께 여행을 부탁하였으나

바쁘지도 않으면서 얼마간 바쁜척 하고 있었기에 그럭저럭 미루다보니 

경상도남쪽의 꽃구경은 늦고 친구는 성화이기에 그럼 전북 내륙지방은 요즘 벚꽃구경이 가능하기에

내려오라고 하였습니다.

일단 친구에게 가고 싶은곳에 선택권을 주었더니 남원 사매면의 구 서도역(폐역)으로

사진을 찍으러 가고싶다고 하기에 처음 목적지가 남원이였습니다.

지난번에 여행에서 돌아 오는길에 친구가 하는말이 이제 사진찍는다고 여기저기 다니던 것도 

올해로 마무리를 하고 싶다고 하더군요.

몇년 열씸히 다녔고 또 이제는 체력도 예전 같지 않다는 말을 하면서

이제는 놀멘놀멘하는 여행을 하고 싶다는 말을 들었기에 

올해까지는 사진찍기를 원하는 친구의 말을 들어 주고 싶었습니다.

그러다보니 이번에도 저는 이름도 생소한 화순의 영벽정(映碧亭) 또 멀지 않은곳에

만연사라는 사진 멋지게 나오는 절이야기를 하기에 또 그냥 오~케이 하였습니다.

그리고는 진도에서 하룻밤을 묵고 어쩌구 하기에 무조건 다 오~케이....

제가 나중에 한곳을 더 가자고 하였습니다

해남의 대흥사 구경을 마치고 집에 오기전 근처의 미황사로 그곳은 저도 아직 못가봤고요.

그보다 언제 아우님글에서 달마산글을  보고 저도 한번 가보고 싶다는 말을 했던 미황사였습니다.

어쨌든 이번에도 놀멘놀멘이 아닌 1박2일동안 주마간산으로 사진마져도 몇장 건지지 못하였으나

한편으로 일기예보를 보고 무척 실망하였는데 다행이 우산 없이 그럭저럭 잘 다녀온 

남도 나들이였습니다..

처음 친구와 핑계는 벚꽃구경이였는데 사실 벚꽃은 저희집근처도 나름 볼만합니다.

금산 ic를 빠져 나와 조금 지나다 보면 벚꽃터널이 되는 곳도 있고 금강변을 끼고

갈기산근처에도 한참을 이어지는 좋은곳이 있습니다만....

사람의 마음이 구차한 핑계를 대면서까지 집동네를 벗어나야 그럴듯하게 꽃구경 기분이 나는 것같습니다.

 

 

혼불문학관

 

 

 

 

화순영벽정
사진 좋아 하시는분들은 건너편으로 가서 열차가 지나갈때를 기다리며 찍으면 멋진 사진을 건질것 같습니다.
만연사 대웅전 앞 배롱나무에 걸린 저 연등이 겨울 설경과 어우러지면 멋지다고 함
자그마한 다람쥐가 자기 대가리만한 밤을 물고...카메라 촛점도 마치기전에 바로 굴속으로 숨었습니다.(이렇때마다 두가님의 실력을 인정합니다)
진도타워에서...지난번에 보니 무슨 공사를 하더니 케이블카 공사였나 봅니다 
이렇게 진도타워도 생기고..
멀리 주지도 양덕도도 보이고...
진도 운림산방 바로 옆 첨찰산 쌍계사일주문
제가 알수 있는분은 딱 한분 楗(南農)건(남농)
(小痴 許鍊) 소치 허련의 생가

 

소치 기념관
소치기념관 내부 일부분
첨찰산 전망대에서 바라본 해남쪽..
매년 4월말경 영등사리축제가 열린다는 모도리와 금호도(저 축제때는 일본 관광객이 무척 많이 온다고 함)
회동방파제
진도 쏠비치 수영장에서 즐기고 계신분들...
해남 대흥사

 

 

 

 

 

달마산 미황사

 

 

 

집으로 돌아 오는 길에 들른 무주 대차리...

 

멀리 대전통영고속도로가 보이고 무주 덕유산에서 흐르는 남대천이 진안쪽에서 오는 금강과 합류되는 곳.

반응형


Calendar
«   2024/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