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넋두리

사과 과수원하면서 돈을 왕창 벌 때는..

반응형

 


 

사과 과수원을 크게 하는 칭구가 있답니다.

언젠가 술을 한잔하면서 이야기 나누다가,

덕담 비슷하게 한마디 했답니다.

야, 올해는 날씨도 좋고 과실도 튼튼하게 달려 돈 마이 벌겠따.

 

대답으로 이 친구 머라는지 아셔요?

 

택도 없는 소리 하지 마라.

우리 집에 사과 많이 달리믄 다른 집도 많이 달린다.

괜히 일손만 많아지고 값은 툭 떨어져 진탕 고생만 한다.

듣고 보니 일리가 있는 말입니다.

그래 또 물어봤네요.

 

그럼 과수원 하는 이들은 언제 돈 버노?

 

쏘주 한잔 털어 넣더니 답합니다.

그게 참 말하기 재수 없는 이야긴데...

태풍이 올라와 다른 지방 확 쓸어버리거나 가뭄 같은 이상기후로 우리나라 반 정도의 과수원이 홀딱 망하는 경우다.

그리고 내 과수원은 멀쩡하고...

ㅠㅠㅠ

 

세상의 이치란 게 참 단순하네요.

우주의 질량이 변하지 않는 원리인가요?

한쪽이 망하면 한쪽은 흥하고..

 

 

 

 

그림의 제목은 '결투'로서 러시아 화가 알렉산더 멜니코프의 작품입니다.

 

 

 

반응형


Calendar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