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일기

구절초가 눈처럼 온 천지에 새하얗게 뒤덮여 있는곳 - 장군산 영평사 구절초꽃축제 2014

 

충남 공주(지금은 세종시)의 영평사는 그리 유명사찰도 아니고 많이 알려진 곳도 아닌데 가을 이맘때 쯤 북새통을 이루는 곳입니다.

소문만 들었던 구절초 축제..

들국화가 눈처럼 영평사 인근을 뒤덮은 장관..

참으로 멋지고 아름다웠습니다.

 

제 블로그 감초아자씨인 쏭이아빠님이 궁뎅이에 불을 지르는 바람에 이틀동안 덕유산 종주를 마치고 쉴만도 한 일요일.. 처가집 동서네와 같이 아침 일찍 출발하여 다녀 왔습니다. 입구부터 차량으로 북새통.. 날씨도 좋고 사람도 많고 꽃도 많고 ...

 

저는 건망증이 조금 있는 편이라 솔직히 맞는 말인지는 모르지만 제가 이제까지 이렇게 많이 무리지어 있는 야생화를 한 곳에서 본 것은 처음인 것 같습니다. 참말로 억수로 많이 피어있는 구절초.. 아직 축제 일자가 많이 남아 있으니 직접 눈으로 확인해 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이날은 축제의 여러가지 행사 하나로 색소폰 연주가 있었는데 그 중 참 오랜만에 들어보는 가락 소리가 있어 같이 들어 봅니다. 제목은 '청포도 고향'...

색소폰으로 연주 하는데 참 멋지네요. 담에 하마님 생 라이브로 꼭 한번 ...신청 합니데이...^^

 

 

 

 

청포도 익어오는 우물가 샘터엔
수줍은 아가씨가 기다리던곳
못잊어서 찾아온 고향 그사람은 떠나고
청포도 송이 송이 옛날이 그립구나

청포도 우물가는 어여쁜 아가씨가
불그레 수줍어서 미소짖던곳
그리워서 돌아온고향 그아가씬 떠나고
청포도 송이 송이 옛시절 그립구나

 

 

 

 

 

 

 

 

 

 

 

 뒷동산에 눈 내린거 보이시죠?

모두 구절초입니다.

 

 

 

 이건 국수공양을 하기 위한  줄 이구요.

영평사는 점심공양으로 국수를 내어 놓습니다.

 

참으로..

 

저잣거리에서 돈으로 바꾸면 몇 천원이면 될 걸 한시간 이상 기다리며 국수 한그릇과 바꿉니다.

부처님 음식이니까..

 

 

 

 

 

 

 

 

 

 

 

 

 

 

 

 

 

 

 

 

 

 

 

 

 

 

 

 

 

 

 

 

 

 

 

 

 

 

 

 

 

 

 

 

 

 

 

 

 

 

 

 국수공양입니다.

맛??

모르겠습니다..ㅎㅎ

 

 

 

 

 

 

 

 

 

 

 

 

 

 

 

 

 

 

 

 

 

 

 

 

 

 

 

 

 

 

 

 

 

 

 

 

 

 

 

 

 

 

 

 

 

 

 

 

 

 

 

 

 

 

 

 

 

 

 

 

 

 

나오는 길에 만난 은행나무..

노오란 은행이 엄청나게 열렸네요...^^

 

 

 

추가로 올립니다.

대웅전 앞에 전시되는 부처님 사리 사진입니다.

보시는 분들 모두 부처님의 가피 가득 하시길 바라면서요..^^

 

 

 

 

 

 

 

 

 

 

 

 

구절초가 눈처럼 온 천지에 새하얗게 뒤덮여 있는곳 - 장군산 영평사 구절초꽃축제 2014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