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구별 가족의 글

1박2일 최고의 대구여행...^^

지난 토요일 선호맘과 함께 대구 1박2일 투어를 다녀왔습니다. ^^

대구여행도 처음이거니와 개인적으로 KTX도 처음타서 아주 신기해 하며 촌넘 마냥 들떳더랬습니다.ㅎㅎ

아침 일찍 서둘러 광명에서 7시 기차타고 쓩~ 동대구에 도착하여 이곳 주인장 두가님을 뵈었습니다.

친히 승용차를 몰고 나오셔서 저희 하마 부부를 반갑게 맞이 해주셨습니다.

다른 지구별 친구님들께 미리 알리지 않은 까닭은 저희 부부만의 시간과 스케쥴이 첨가되어 그리되었습니다.

부디 양해부탁드립니다.^^;;

두가님과 일정을 대략적으로 생각하며 먼저 팔공산 갓바위 부처님께 가기로 하였습니다.

사진을 두가님의 카메라와 제 폰카메라가 합동되어야 하는데 제폰 사진으로만 올리도록하겠습니다.






먼저 갓바위 부처님을 올려드립니다. 오르는 과정은 두가님께서 간간히 사진을 찍어주셨는데 저는 별로 없네요.



갓바위 부처님을 뵈러가는 여러길중에 그래도 나름 고행을 통한 자아성찰과 부처님의 가피를 받고자 1,365계단길로 오릅니다.

저역시 계속되는 계단길이 힘들었지만 늘 집순이처럼 운신을 안하던 원여사님이 무척 힘들어 합니다.^^*






평소에 잘 사용하지 않던 셀카봉을 이용해서 사진을 촬영하다보니 어딜쳐다봐야 할지 모르겠더군요...ㅡ,.ㅡ;;

두가님과 저희 하마부부가 갓바위 부처님앞에서 인증샷을 남깁니다.ㅎ






가족의 건강과 행복 그리고..... 한가지 소원

이긴한데요.... 암튼 부처님께서 머리좀 복잡하실것같습니다.






갑자기 화면이 바뀌었습니다. 북쪽의 팔공산에서 남쪽의 비슬산으로 번쩍 옮깁니다. 대견사까지 전기자동차를 타고 힘들게 오릅니다.ㅎㅎ

사진을 몇장 못찍어서 대견사의 진신사리함이 보관되어진 석탑만 올리네요. 그간 두가님께서 많은 포스팅을 해주셨기에 저는 잠시 패쓰...




이곳 비슬산부터는 두가님의 형수님과 합류하여 함께하였습니다. 함께한 사진이 없어 정말 아쉽습니다. 엄청난 미모의 형수님을 소개해

드리지 못하는점 너무 안타깝습니다.ㅠㅠ

하산후 대구의 명물 안지랑 막창골목을 방문하였습니다. 여러 막창집들이 있었는데 발길닫는데로 원여사가 앞장서서 들어간 집입니다.

역시 쫄깃고소한게 소주안주로는 기가막히더군요. 간단하게 소주와 맥주가 오고가고...

외국서 어제 들어온 아들과의 가족시간이 약속되신 두가님 내외와 아쉬운 작별을하고 저희는 게스트 하우스로 향했습니다.

청라언덕에 위치한 게스트 하우스인데 너무 조용하고 깨끗하더군요. 편한밤을 보내고 아침에 주변에 있는 서문시장을 방문하여 양푼갈비찜에

거나한 조식을 하였습니다. 이것역시 먹기바빠 고만...ㅠㅠ

 

바로 김광석거리로 향합니다. 제가 제일 좋아하는 가수중에 한명인데요. 대구에서 태어났지만 4살때 제가 살던 동네 창신동으로 이사왔네요..

나름 인연을 엮으니 더욱 정감이 갑니다. 노래가 너무좋은 천재적인 가수가 요절하여 너무 아쉽기만합니다...















경대병원 전철역에서부터 김광석 거리까지 곳곳에 안내가 잘되어있습니다. 보도블럭에 친절한 거리표시까지...ㅎ



김광석 다시그리기 길 초입입니다...






몇백미터에 걸친 김광석 다시그리기 길에 벽화가 이렇게 많이 그려져 있습니다. 추억하기 좋은 그림들입니다...









천상의 광석이 형한테 전화를 걸어보는데 말이없네요...^^*












 







길 가운데 쯤 공연장도 있고 마침 길거리 버스킹인데요 김광석 노래를 너무 잘부릅니다. 한동안 넋을 잃고 감상했습니다.



 



 









 



칠줄도 모르는 기타지만 폼한번 잡았습니다. ㅋㅋㅋ






잠시 더위를 피할겸 맥주집에 들어왔는데 잔이 전구처럼 생겼습니다. 이름하여 전구비어.. 귀엽긴한데 양이 너무 작았습니다.







제 고교동창 신해철 그림이 있길래 반가운 마음에 친구와 한컷했습니다.






2시부터 이곳 길거리 방송이 시작되는데 이곳을 방문한 사연과 신청곡을 적어줬더니 아이스커피 쿠폰한장을 줍니다.

덕분에 공짜커피에 신청곡까지 추억만들기 하나 추가되었습니다. 신청곡은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이렇게 하마부부의 대구 1박2일이 마무리 되었습니다. 모처럼 부부나들이가 더없이 좋았던것같습니다.

올라오는 기차안에서 자주 이런기회를 만들자고 원여사와 다짐을 했더랬습니다.ㅎㅎ

이런 저런 핑계로 집밖에 나오지 안않던 제자신이 무척 후회스럽더군요. 암튼 좋은 추억과 기분좋은 느낌이 오래갈것같습니다.

이것저것 신경많이 써주신 두가님과 형수님께 다신한번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다음엔 아이들과 함께하는 대구여행을 생각해야겠습니다. 멋진 대구야 다음에 또갈께~~~^^*



반응형

'지구별 가족의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수 여행( 향일암. 오동도)  (10) 2017.06.28
힘든 숙제...  (8) 2017.06.23
장발단속..^^(자랑)  (8) 2017.06.22
하마부부 삼성산 나들이..^^*  (9) 2017.06.18
구로 항동 기찻길  (8) 2017.06.15
충남 계족산 황톳길  (8) 2017.06.12
두물머리  (10) 2017.06.07
오랜만에 인사를 ..  (8) 2017.06.02
홍천 팔봉산행  (10) 2017.04.10
선암사...  (8) 2017.03.27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