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구별 가족의 글

가을낭만을 안고 온 산정호수

반응형

가을낭만을 안고 온 산정호수

 

일요일에 막둥이 딸과 함께 산정호수에 다녀 왔습니다.

 

오랜 전,

요 맘 때 명성산 억새를 보고 하산 후 산정호수를 거닐었을 때에  좀 실망을 해서,

10월 동문산악회의 산정호수 트레킹은 불참을 하기로 마음을 먹었는데,

막둥이 녀석이 안 가본 곳이라 가고 싶다는 말에, 버스 여유 좌석을 확인 후 다녀 왔습니다.

 

엊그제 막둥이의 건강검진 결과가 코레스테톨이 높다는 말에 신경이 많이 쓰이더군요.

그래 가자~~

단, 회비는 니가 내라 ..ㅎㅎ

 

 

산정이란 이름은 "산속의 호수" 란 뜻에서 붙여졌다고 합니다.

6.25 이 전에는 이 일대는 북한 지역이었다고 합니다.

 

더 오랜 전 역사를 거슬러 올라가면, 궁예가 후고구려를 건국한 철원군과 인접해 있어,

그와 관련된 전설이 많이 전해지고 그에 대한 상징물도 있습니다.

 

버스 3대가 만차일 정도로 많은 선,후배님이 버스에서 내리니,

어느 분 께서 제게 여쭤 봅니다. 회사에서 야유회 왔냐고..^^

서울 초등학교 동문회라고 하니 그 분 놀라시더군요..ㅎㅎ

 

많은 선,후배님들께 이쁘다는 칭찬에 입이 귀에 걸린 막둥이..^^

요 막둥이 녀석....

술을 못 마시게 해서 좀 귀찮았지만, 모처럼 손잡고 데이트를 즐기고 왔습니다..^^

 

 

버스 안에서 본 명성산..

(오늘은 사진이 많지 않습니다 ^^)

 

 

 

제 동기들과 함께 ..^^

 

 

초입 계단 몇 개만 오르면, 산정 호수 풍경이 펼쳐집니다.

 

 

 

 

 

 

 

 

 

 

 

 

                                       

 

 

 

 

 

 

 

 

 

중간 휴식 타임 ~~

 

 

 

 

 

 

 

 

 

 

 

 

 

 

 

 

 

 


 

120 명이 넘는 동문님들과 함께..

 

 

 

 

와 ~~~ ^.^

 

 

 

잠시 즐거운 댄스 타임도...ㅎ

 

 

 

 

산정호수 둘레길은 저도 처음 다녀 왔지만, 가족분들과 함께 걷기 좋다는 생각이 듭니다.

둘레길 정비도 제법 잘 관리가 되여있습니다(중간 중간 공사)

명성산 억새를 보신 후 둘레길을 걸어도 좋은 요즘 시기입니다.

 

배낭에는 여벌 옷과 따뜻한 커피를 챙기신 후

가족 또는 마음을 나눌 수 있는 벗과 다녀 오시면 좋은 산정호수 둘레길입니다.

 

반응형

'지구별 가족의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건달 산행...  (8) 2017.10.31
여행지에 대한 글에...  (8) 2017.10.23
카톡 카톡 ~~  (8) 2017.10.18
하니에서 호두로 바뀐 운명...  (8) 2017.10.16
삼숙이탕 먹으러 강릉가다.  (8) 2017.10.16
무의도 백팩킹  (8) 2017.10.10
추억이 담긴 물건들...  (10) 2017.09.28
지구별 가족모임 (4차) 2  (10) 2017.09.25
수락산행 일기 (까불면 안된다는 교훈을...)  (8) 2017.09.18
다대포 몰운대길 걸어보기  (8) 2017.09.13


Calendar
«   2024/03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