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일기

허굴산 천불천탑과 소원 비는 용바위

반응형

 

 

합천 허굴산 자락에 새로운 명물 구경거리가 있다고 하여 꼬맹이들 데리고 한번 찾아 가 봤습니다.

일명 '천불천탑 소원성취 용바위'라고 알려져 있는데 용탑스님이란 분이 해발 682m의 허굴산 자락에 거대한 바위를 이용하여 돌탑을 세우고 있는 중..

 

아직 완성단계는 아니지만 현재 세워져 있는 돌탑만 봐도 대단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일단 돌탑 공사를 다 마치고 법당을 세운다고 알려져 있는데 현재는 산 기슭에 돌탑만 세워져 있고 사찰은 없습니다.

등산로와 연결이 되어 있는 곳이라 허굴산 산행으로 가볍게 다녀 올 수 있는 곳이고 비탈진곳이 아니라 누구나 쉽사리 방문할 수 있는 곳입니다.

 

돌탑이 있는 곳까지 차량이 들어갈 수 있긴 하지만 교행이 불가능하고 도로폭이 좁아서 나오는 차와 마주치면 아주 곤란한 곳입니다.입구 큰 도로변에 차를 세워두고 올라가는 것이 좋습니다. 도로에서 걸어 올라가면 대략 10분 정도 소요.

 

 

 

허굴산 천불천탑 위치와 지도

 

주소 : 경상남도 합천군 가회면 월계리 산88

이곳을 찾아갈려면 위 주소를 네비에 입력하고 가면 되는데 황매산 입구와 가깝습니다.

 

가는 길은 합천을 위주로 할 경우,

합천 - 대병 - 1089번 지방도 이용 - 가회방향 - 검암마을에서 좌회전 - 약 5분정도 이동하면 좌측 산자락에 천불천탑이 보임.

 

허굴산 천불천탑과 용바위는,

생각보다 돌탑들의 크기가 상당합니다.

거의 큰 바위들로 만들어져 있는 돌탑인데 모두 자연석으로 큰 돌을 아래 하나 받치고 그 위에 여러가지 형태의 돌탑들을 조성한 것들입니다.

 

모두가 용탑스님이란 분 혼자서 중장비를 이용하여 탑을 세웠다고 하는데 일단 불심을 떠나서 구경거리로는 아주 장관입니다.

모든 돌탑들이 커다란 기단석 하나에 얹혀져서 올려지는 탑 형식인데 중간중간 작은 돌들로 받혀서 중심을 잡아 세웠는데 보기에는 아주 위태하게 보이는 것들도 많습니다.

(큰 바람불거나 장난으로 건드려 우루루 넘아가는 건 아닐까?)

뭐 이런 생각을 속으로 해 봤습니다...만..

불심으로 쌓은 탑들이라 그럴 일은 전혀 없을 것이라 생각 되구요.

 

천불천탑 상단부에는 소원을 들어주는 용바위가 있어 많은 분들이 찾아 절을 하기도 하는데 손으로 용바위를 쓰다듬고 간절히 소원을 빌고나서 일주일내로 용꿈을 꾸면 확실히 소원성취가 된다는...

용바위 바로 위에는 자연석마애불도 있으니 둘러보면 됩니다.

 

이곳 천불천탑과 함께 연계되는 구경거리로,

황매산 정상부근 평원까지 차를 타고 올라가보기 - 시원해요.

합천영상테마파크 - 1970~80년대로 타임머신타고 ..

청와대 세트장 - 나도 대통령 자리에 한번 앉아 볼까!!

 

내 고향 합천의 하루 여행지로 위 4곳을 모두 구경하면 정말 멋진 일정이 될 것입니다.

 
 

 

 

 

돌탑 입구

탑들의 규모가 상당히 큽니다.

 

 

제가 보기에는 조금 위태하게 보이기도 하는데 ...

 

 

개구장이 형제 등장

얼마 전 괌에 가서 일주일 끄실리고(거을리고) 오더니 색깔이 돌아오지 않네요.

 

 

참 재주도 좋게 쌓았습니다.

거대한 돌을 모두 혼자서 작업 했다는게 신기합니다.

 

 

 

 

 

 

 

 

 

 

 

 

 

 

 

 

 

 

 

 

 

 

 

소원을 비는 용바위로 올라가는 석문탑입니다.

 

 

온통 바위들이라 위험한데도 모처럼 산바람 부는 곳에 나온 개구장이들.

신납니다.

 

 

 

 

 

 

 

 

자연마애불상이라 하는데..

제가 아직 불심이 덜 차서 그런지 확연히 보이지는 않지만...

 

 

그렇타캉께네 그런갑따하고 보이는 것 같습니다.

 

 

이게 소원을 들어주는 용바위입니다.

 

 

큰 가물치 등짝같기도 하고...

 

 

담아, 소원 빌고 절 하면 들어 준단다.

소원 어떻게 빌어요?

담에 대통령이 되게 해 주세요.. 하고 절하면 된단다.

알았어요!

 

 

용바위

 

 

 

 

 

 

 

 

용탑스님이 거주하는 곳으로 보이는 요사채(?)

 

 

천천히 둘러봐도 한시간 정도면 충분합니다.

공기가 좋은 숲 속이라 힐링을 겸한 여행지로 찾으도 좋고 산행으로 찾아도 아주 좋은 곳입니다.

우기 지나고 맑은 날이 될때 이곳 허굴산 산행을 겸하여 한번 더 들려 볼까 합니다.

 

 

 

처제네한테 비싼 저녁 한그릇 얻어 먹었네요.

가운데 접시가 4인분인데 1인분이 5만원.

비싼 대신에 두어번 이상 리필은 됩니다.

 

반응형


Calendar
«   2024/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