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구별 가족의 글

정선 운탄고도 트레킹

반응형

정선 운탄고도 트레킹


 

도착 후 느낌은 꽤 높은 백운산 고지임에도 불구하고..

한 눈에 시야가 확보되여, 평평하게 펼쳐진 완만한 트레킹 코스 임을 직감해 봅니다. 


오래 전 백운산, 정암산 일대 석탄을 캐서 운반하던 운탄고도는

지금은 "하늘길" 이라는 타이틀로 새로운 관광상품으로 개발이 되여..

트레킹 및 백 팩킹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개발이 되였습니다.

 

함백산을 바라보면서, 펼쳐진 겨울 풍경을 감상을 하고

지루 하다 싶으면, 가끔 씩  눈 썰매를 타는 내려 오는 분들과 함께 간접 스릴도 즐겨 본 하루였습니다.


동계올림픽으로 돌아 오는 길이 걱정이 되였으나..

예상 외로 길이 밀리지 않아서 일찍 도착을 한 덕분에 왕십리 역 근처에서 모처럼 2 차에 참석을 했습니다.

설말이 코 앞이라서 그런가..

평소 50 여 명 참석이 20 명 참석... 그래도 개구쟁이 후배들 덕분에 즐거운 하루를 보냈습니다. 

 

가끔씩 몰아치는 거센 바람으로 완전무장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이마가 얼얼하고 코가 얼 정도였습니다.

 

 

 

 

날씨는 추운 날씨는 아니였지만,

초입부터 매서운 바람이 붑니다.

아이젠을 차고 옷깃을 여미고 출발을 합니다.

 

 

 

저 멀리 함백산이 보 입니다.

 

 

 

가끔 거센 바람이 몰아쳐서 걷기가 힘 들 정도 입니다.

 

 

 

 

 

 

 

이 추운 날...비박을..

 

 

 

야영장에서 쉴터를 설치를 하고 간단하게..

 

 

 

쉘터 안에서는 웃 옷을 벗을 정도로 훈훈합니다.

 

 

 

 

얌전하게 가나 싶었는데.. 역시 개구쟁이 후배님들..ㅎ

 

 

 

갑자기 나타 난 눈 썰매 팀들... 얼른 길을 내 줍니다.

보고만 있어도 재미가 느껴집니다..ㅎ

 

 

 

 

트레킹을 즐기시는 팀들이 많지 않아서 호젓하게 걸어 봅니다.

 

 

역시 트레킹 코스는 ..

카메라에 담을 풍경이 제한적입니다.

눈 길... 눈 길 뿐..ㅎ

 

 

다정한 부자지간.. ㅎ

 

 

편하게 오를만 하면 부는 거센바람으로 잠시 멈춤을..

 

 

 

동계올림픽으로 길이 많이 밀릴 것 같아서 일찍 도착한 식당.

 

 

 

 

 

- 끝 -

반응형

'지구별 가족의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월미도 산책  (12) 2018.03.02
허당...ㅎ  (8) 2018.02.27
선짓국  (11) 2018.02.23
아직도 요원한 청탁비리 근절  (8) 2018.02.19
가래떡 ~~~  (12) 2018.02.13
한탄강 트레킹  (11) 2018.02.05
참새....  (8) 2018.01.29
하마네 평택 국제중앙시장 나들이  (10) 2018.01.21
내복을 챙겨서 입고 다니세요 ~^^  (9) 2018.01.17
오대산 산행.  (6) 2018.01.16


Calendar
«   2024/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Recent Comments
Visits
Today
Yester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