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구별 가족의 글

에 헴 2 ㅋㅋ

에 헴 ~~~  ^^

이제 예비 할배 명찰을 떼고 정식 할배가 되였습니다.

 

어제 오전 11시 50분에 외손녀가 태어 났습니다.

욘석 입니다.

 

 

 

 

 

 

제 친구들 중에서 제일 먼저 시집을 보내고 제일 늦게 손녀를 보았습니다.

큰 딸 아이를 생각하면.. 그 동안 맘 고생을 한 게 먼저 떠오릅니다.

 

"아빠 병원에 가서 진단을 받았는데 둘 다 이상이 없데요... ㅠㅠ " ...

그 말을 들은 저는 위로 외에는 해 줄 말이 없었습니다.

딸을 시집 보내면 죄인이 된다는 말을 실감을 했습니다.

 

어제 바깥 사돈께서 흥분을 감추지 못 하시더군요 ^^

"축하 합니다.. 이 번 주에 술 한 잔 해야지요.. "

축하 전화를 먼저 드려야 하는데 제가 먼저 받았습니다..ㅋ

 

주말에 24 시간 비상 대기조로 안절부절..

여하튼 손녀도 건강하고 큰 딸 아이도 건강하다니.. 안심이 됩니다.

 

이상합니다.

큰 딸 아이를 낳았을때 기쁨보다..

손녀를 본 기쁨이 왜 더 기쁜지요 ?

 

 

'지구별 가족의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변산 마실길 3 코스.  (10) 2018.09.10
에디 형님의 예상이...ㅎ  (11) 2018.09.04
담양 여행(죽녹원.메타세쿼이아 가로수길)  (10) 2018.09.03
가을 산행 위밍업 강촌 검봉산~~~  (8) 2018.08.28
저도 주책 할배가 .. ㅋ  (8) 2018.08.24
게으름.....  (7) 2018.08.17
화담숲  (10) 2018.08.14
철원 한탄강 순담계곡  (9) 2018.07.23
누나같은 조카님...  (8) 2018.07.18
삼척 덕풍계곡 용소골 트래킹  (8) 2018.07.09
에 헴 2 ㅋㅋ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