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풍으로 곱게 물든 속리산에 다녀 왔습니다.


滿山紅葉은 인간의 표현이라.. 

추운 계절 앞두고 제 살아남기 위해 잎으로 가는 영양분이나 물기를 차단해서 이파리 색깔이 변해 버리는 만상의 지혜를 사람들은 그저 가벼히 보아 '아름답다'라고 하는데.. 

그런 단순한 세속의 시각에 젖어 저도 하루를 눈 호강으로 보내 봤습니다.


중부 지방으로 내려 온 단풍은 지금이 그 느낌을 즐기기에 가장 적당한 시기.

녹색빛 지각 이파리들이 오색 단풍을 더 돋보이게 하고 온 산이 수십가지 색깔로 칼라풀해져서 오르고 내려 오는데 그저 눈은 이리 보고 저리 보고 정신이 없었습니다.


주차장에서 걷기를 시작하여 법주사까지 이어지는 오리숲길을 지나고 다시 세심정까지 올라가는 세조길을 지나 문장대까지 올라가서 되돌아 내려왔습니다. 단풍이 제철이라 사람들이 아주 많이 붐빈 하루였구요.

아마도 이번 주말이 가장 피크 단풍이 될 것 같습니다.


올해는 여름 폭서로 나무들이 제정신이 아니라 단풍빛도 곱지 않을것으로 진작 지레짐작, 큰 기대를 하지 않았는데 속리산을 찾아 오른 단풍은 햇살에 반짝반짝.. 정말 황홀한 느낌이었습니다.

지는 살려고 하는 발버둥이든 말든.. 

암튼 아주 멋진 속리산의 가을 풍경이었습니다.


산행코스 : 주차장 - 오리숲길(주차장~법주사) - 세조길(법주사~세심정) - 문장대 - 되돌아 내려오기(원점회귀)

소요시간 : 6시간 정도

산행거리 : 대략 15km 정도






오리숲길은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법주사까지 당연히 걸어 올라가야 할 길 이름입니다.

작은 개울 옆으로 보도를 따로 조성하여 준 것이 오리숲길인데 십리도 되지 않는 길이라 이름도 오리숲길..


이 후 빕주사에서 문장대를 오르는 길에 트래커를 위한 탐방로가 조성이 되어 있는데 이름은 속리산세조길.

그 옛날 세조가 이곳을 세차례나 찾았다고 하여 붙여진 이름입니다.

가볍게 단풍만 즐기고자 할려면 세심정까지 왕복을 하면 되는데 주차장에서 왕복 약 8km 정도 됩니다. 





















여타 산악국립공원에는 거의 없는 산중 주막집이 속리산 문장대 코스에는 4곳이나 있습니다.

이름은 휴게소.


세심정휴게소

용바위골 휴게소

보현재휴게소

냉천골휴게소


특이한 것은 요즘 국립공원의 지정된 장소에서는 음주가 금지되어 있는데 이곳 휴게소 부근에도 이 글귀가 적힌 안내 표시판이 있다는 아이러니..












8부능선 위에는 단풍이 떨어지고 있습니다.






문장대



문장대의 조망


지난 산행기 : https://duga.tistory.com/1773



멀리 정상인 천왕봉 



칠형제봉 중 한 봉우리에 오른 ..

대단한 분들입니다.



산 밑으로 하산 중인 단풍빛..



내려가면서 본 풍경들..


같은 길로 오르내렸는데 보는 풍경이 많이 다릅니다.

빛의 예술이네요.



냉천골휴게소의 야생화 디스프레이..




































밥주사에는 국보와 보물들이 많습니다.

법주사는 올해 산지승원으로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이 되기도 하였구요.

국보는 3점이 있고 보물은 12점이나 있습니다.

이 외 들어가는 입구에는 벼락맞아 볼품 없어졌지만 유명세는 대단한 천연기념물 정이품송도 있습니다.


위 사진에서 우측 건물이 법주사의 최고 명물인 팔상전입니다.

근대 이전에 지어진 유일한 목조건물인데 이건 법당건물이 아니고 탑입니다.

즉 목탑입니다.

이름이 팔상전이라 하여 8층으로 생각하기 쉬운데 捌相殿(팔상전)이고 실제 오층 목탑건물입니다.


왼편의 미륵대불은 여러번의 옷갈이를 했는데 지금 대불은 근래에 불사를 한 것으로서 청동대불로서 겉면에 인조 금으로 3mm의 옷을 입힌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소요된 총 금이 80kg...



문장대에서 내려와 법주사 둘러보고 다시 되돌아 나오는데 개울 옆의 햇살에 반짝이는 단풍나무에서 연세드신 부부께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습니다.

나무도 곱게 나이들고 ..

두 분도 그러신듯..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10.22 06:49 에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단풍이...단풍이...증 말 환상적입니다.
    이러다 진짜 불 나겄습니다. 온통 울긋 불긋......
    그렇잖아도 칭구들이 지난 주 속리산 단풍구경 가자하는걸 선약으로 참석을 못 했는데
    오늘 기어이 단풍구경을 하게 되었습니다. 감솨합니데이~~~~
    이번 주는 백양사로들 간다는데 또 선약으로 동행을 못 하게 되었는데
    백양사도 뭐...쪼매 있으믄 요기를 통해 아주 편안하게 가보게 되지않나....싶습니다.ㅎ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10.22 1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속리산은 이번 주말쯤이 가장 절정일것 같은데 제 생각에는 녹색단풍이나 이제 막 물들어가는 단풍이 곁들인게 더 보기가 좋다는 생각이 들어 딱 맞춰 가지 않았나 생각이 듭니다.
      올해 설악산 단풍이 생각보다 조금 일찍 끝나고 아랫쪽으로도 그리 멋진 단풍이 들지않아 단풍구경은 시들하게 생각했는데 속리산에서 제대로 즐긴듯 합니다.
      문제는 인파..
      정말 많이들 찾아 오셨더군요.
      백양사 애기단풍이 발갛게 물들여 가고 있겠지요.^^

  2. 2018.10.22 08:11 신고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쏭하아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 ~~ 예산 가야산 단풍은 눈길을 줄 곳이 없었는데..
    속리산 단풍은 정말 비교가 안 될 정도로 단풍 풍경이 풍성 합니다.
    두가님 덕분에 저도 오랜만에 법주사 - 문장대 구경을 해 봅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10.22 1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단풍이 중부지방으로 내려와 막 이제 속리산 계룡산등이 제철이 된듯 합니다.
      속리산 문장대 코스를 오르면서 늘 의아하게 생각하는건 왜 산중에, 국립공원에 주막집에 4곳이나 있을까 하는거..
      요즘 국립공원 특정지역에서는 음주가 금지되어 있는데 참 아이러니 합니다.

  3. 2018.10.22 17:23 창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속리산 법주사 이야기가 나오니 갑자기 그생각이 나서 픽 웃어봅니다.
    어느해 친구부부와 법주사를 갔는데 주위에 여자몇분이 입장료 금액을 보더니 . . .
    이거 여기 입장료가 너무 비싸니 그금액으로 근처 식당에서 막걸리와 파전이나 사먹고 놀다 가는게 좋지 않을까 하는 말을 들으면서 한편 이곳에 입장료가 다른곳에 비해 조금은 비싸구나 했던 기억이 납니다.
    저희동네도 단풍구경은 여기저기 있지만......
    문장대 산행을 겻들인 단풍구경이라기에 그게 부럽군요.
    문장대 단풍소식을 들으면서 덩달이 오늘도 올해는 어디로 단풍구경을 한번 다녀올까 하는 기분 좋은 생각을 하면서 댓글을달아 봅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10.22 2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속리산 법주사를 거쳐 산행을 할 경우 입장료는 주차비 4,000원.
      문화재관람료 4,000원/人 이라 여러명이 방문할 경우 제법 부담이 되는 금액입니다.법주사를 구경하든 말든 입장료는 무조건 내야 하구요.
      사찰과 연계되어 핫하게 뜬 트래킹 코스로는 해인사 소리길과 이곳 속리산 세조길이 아닐까 합니다.
      두 곳 다 한해 수십만명이 방문한다고 들었습니다.
      이곳 속리산 세조길은 세심정까지 나름 운치있는 단풍길인데 아무래도 입장료가...
      꼭히 주말이나 휴일이 아니라도 바깥 날씨 좋고 미세먼지 없는 평일에 훌쩍 떠날 수 있는 형님이 너~~~무 부럽습니다..^^

  4. 2018.10.23 07:40 신고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에디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나저나 저두 지난 번 명성산 갔던 사진들을 올리려했는데
    공개로 발행을 해도, 예약발행을 해도 잘 안되네유~
    지난 번엔 으띃게 으띃게 해서 올렸는데 또 그 새 까먹었는지....
    암튼 임시저장은 되어 있는 것 같습니다.ㅎ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10.23 1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에디형님, 제가 지금 찾고 있는데 저장이 된 것이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다시금 한번 찾아 보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10.23 2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에디형님, 비밀글로라도 잘 안되는 내용을 조금 더 알려 주셨으면 합니다.
      일단 글쓰기가 되신다는 건 로그인은 하신것인데 그 뒤 왜 안 되는지 ..ㅠㅠ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에디1 2018.10.24 08: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단 발행을 클릭하믄 <승인> , <취소>를 선택해야 하는데 승인쪽에 커서를 갖다대믄 먹통입니다.
      다시 제 가 쓴 글을 복사를 해서 다시 올려도 마찬가지이고요.....
      암튼 내용은 뭐 별 것 없는건데 전에 잘 되던게 안 되니께 저도 답답해서.....

      아래는 임시저장 주소입니다(제 아이디로 쓴거라 안 보이시겠지만....)
      http://duga.tistory.com/admin/entry/post/?type=post&returnURL=/manage/posts/%20%EC%B6%9C%EC%B2%98:%20https://duga.tistory.com/2665#comment7549087 [지구별에서 추억 만들기]

      혹? 멜 주소 알려주시믄 내용 보내드릴께요.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10.24 1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에디형님 말씀하신 내용을 여러가지로 체크해 보고 있습니다.
      말씀하신 발행 클릭하면 작은 창이 하나 생기면서 하단에 '취소', '저장' 두가지로 선택을 해야 하는데 이 중 저장을 클릭하여도 실행이 되지 않는다는 말씀 같습니다.
      혹시 컴퓨터 브라우저를 통상적인 익스플로러가 아닌 다른것으로 사용하고 계신것이 아닌지요?
      반대로 지금 잘 안되시는 걸 구글이나 크롬창으로 들어가셔서 지구별.. 검색하셔서 로그인 하시고 한번 해 보시면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마도 원인이 있다면 지금 쓰시는 컴퓨터의 사양이나 브라우저에 있지 않을까 생각이 들기는 하지만 요즘 티스토리에서 이것저것 많이 손을 보고 있는 중이라 다른 원인도 있을것 같습니다.
      말씀대로 일단 크롬창이나 구글에 들어가셔서 제 블로그 검색 하셔서 로그인하여 글쓰기 해 보시길 바랍니다.
      제 메일은
      eogusrud@hanmail.net 입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에디1 2018.10.24 1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말씀대로 제가 크롬브라우저를 쓰는데 익스플로러로 다시 시도 해 보니 올라갑니다.ㅎ
      감솨~~~~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10.24 1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앗.. 다행입니다.^^

  5. 2018.10.24 09:14 하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 속리산의 단풍이 아주 예쁘게 물들었네요.
    올 여름이 무척덥고 비가 안와서 단풍이 안예쁠거란 예상이 있었는데요. 그런것도 아닌가 봅니다.
    빨갛고 노란 가을단풍은 사람의 마음을 들뜨게하는 마술이있는것같습니다.
    사진으로만 봐도 예쁜데 실제로 보면 정말 심쿵할것같구요..
    법주사는 예전에 몇번가보았는데요. 청동미륵대불이 한창 건조중 일때였던것같습니다.
    또한 기억나는것은 거대한 철확인데요. 거기에 밥을 하면 몇명이 먹을수 있을까 가늠이 안되던 기억이...ㅎㅎ^^*
    덕분에 앉아서 속리산 단풍 풍경 잘보았습니다. 선호맘은 법주사에 가보질않아서 데리고 가봐야 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duga.tistory.com BlogIcon 두가 2018.10.24 1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수씨와 근간에 꼭 한번 가 보시길 권합니다.
      문장대까지는 시간이 조금 걸리니 세조길만 왕복으로 다녀 오셔도 좋을것 같습니다.
      중간에 주막집에 간간 있으니 식수나 막걸리는 챙기지 않으셔도 됩니다.ㅎ
      올해 단풍은 아주 가까이서 보면 별로인데 멀리서 보면 나름 멋진 풍경으로 연출이 되더이다.
      법주사 비빔밥용 커다란 냄비는 애물단지가 되어 한켠에 냅다 버리다시피 전시가 되어 있습니다.
      국보와 보물이 많은 절이라 차근차근 둘러보면 아주 깊이가 있는 곳입니다.
      멋진 여행..
      가을 떠나기 전에 ..얼릉 퍼뜩입니다..^^

prev | 1 | ··· | 228 | 229 | 230 | 231 | 232 | 233 | 234 | 235 | 236 | ··· | 2399 | next


☆ 전체 여행기와 산행기 보기( 열림 - 닫힘) ☆